누군가에게는 기본인 것이 또 다른 누군가에게는 기적일 수 있다는 사실을 깨닫는 것이 무기력한 아이들을 돕는 핵심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무기력의 비밀 - 잠자는 거인, 무기력한 아이들을 깨우는 마음의 심폐소생술!
김현수 지음 / 에듀니티 / 2016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이에게 관심을 갖고 변화를 모니터링하면서 기다려주면 어른의 정신에너지가 자신에게 미치고 있다는 것을 아이도 점차 알아간다. 그러면서 어른이 함부로 다가오지 않는 모습을 보일 때 아이는 ‘어른들이 날ㄹ 존중해준다’는 느낌을 받게 되는데 이것이 곧 무관심과는 다른 적극적인 기다림의 결과다.

그런데 적극적인 기다림과 방치를 구분하는 일도 쉽지 앟거니와 기다린다는 게 그리 만만한 일은 아니다.

아이의 의욕에 주변의 도움이 조화를 이루어서 징검다리 역할을 해주어야 한다. 그것은 곧 지금까지 말한 환대, 참여, 존중, 격려의 제공이기도 하다.
199-201쪽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협력은 사람들 사이에 긍정적 상호작용의 기회를 주며(혼자서 하는 노력은 이러한 기회를 얻지 못하며, 물론 경쟁은 이것을 방해한다), 좋은 관계를 유지할 수 있게 해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형아만 믿고 따라오라며 자신있게 동생을 이끄는 형아. 그렇지만 비둘기 무리 앞에서 목소리가 작아지는 형아. 그런 형아에겐 비둘기따위 휙 날려버릴 수 있는 동생이 있다. 누구나 모자란 부분이 있으며 그것을 또 누구든지 채워줄 수 있다는... 마지막 부분이 참으로 마음에 드는 그림책이다.
판화가 주는 투박하지만 따스한 색감의 그림은 덤이다.

네가 있어 형아는
아무 걱정 없어.
우리가 함께라면
어디든 갈 수 있어.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우리 선조들도 경험했듯이 대우나 환경을 통해 우리가 갖는 기대가 효용성을 발휘하게 되면 우리 안의 이런 상행들은 서로 영향을 주고 받는다. 기대했던. 일이 일어나지 않으면 이를 바로잡거나 보정하려는 성향이 안정을 회복하려고 애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