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구려 7 - 동백과 한란
김진명 지음 / 이타북스 / 2021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너무 오랜만이라 앞 내용 기억도 가물가물..다시 읽어야 하는데..출판사 바뀌고..디자인 바뀌고..언제 8권 출간 될 지 완결 될 지 모르니 완결되면 그 때 읽겠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글자전쟁
김진명 지음 / 새움 / 2015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글자전쟁>을 통해 알게 된 또 하나의 문제. 과연 이 이야기는 어디까지가 사실일까?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유일하게 남은 한 글자, 畓(답)을 지켜라!˝란 말의 의미를 알고 있을까? 생각지도 못했던 이야기에 또 한번 호기심이 생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유령 리스트 방의강 시리즈
방진호 지음 / 새파란상상(파란미디어) / 2015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우리나라 작가님이 쓰신 액션스릴러. 좀 궁금하긴 한데 우선 리뷰를 보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올해 첫 소설은 이 책으로 시작한듯 하네요. 일상 미스터리를 좋아하는 편인데 꽤 재미있게 읽은듯. 중간중간 읽다가 웃기도 많이 웃은 책. 저자님이 아이가 또 생기시더라도 다음 권이 꼭 나왔음 하는 책이네요.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직필 - 들어 세운 붓
주진 지음 / 고즈넉 / 2014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직필: 무엇에도 영향을 받지 아니하고 사실을 그대로 적음.또는 그렇게 적은 글.

책의 앞장 작가소개에 사극 소설이면서도 스릴러 구조를 갖추고 있고 미스터리를 숨기고 있는 소설이라고 적혀있다. 역사 소설이나 역사에 관심이 생긴것도 최근인지라 아는 것이 별로 없다. 그래서 인지 초반부 읽어 나갈땐 책 앞쪽에 있는 <세종 사후 왕위 계보도>가 있는 장으로 자주 넘어갔다 다시 읽던 장으로 돌아오곤 했다.

혼자서는 아무것도 할 수 없는 빈사상태인 한 남자를 깊은 산 속에서 노파가 보살피며 시작한다. 아무것도 할 수 없는 그 남자의 이름이 "민 수 영"이다. 노파의 극진한 보살핌으로 인해 조금씩 몸은 회복해 가지만 과거의 기억은 아무것도 생각나지 않는다. 가끔씩 찾아오는 이정이란 남자를 통해 자신의 이름은 알았지만 기억나는건 없다. 몸이 회복하고 어느정도 움직일 수 있게 된 민수영은 자신의 과거를 알기위해 노파를 설득해 마을에 내려가 보지만 소득은 없다. 과거 사관이였던 민수영은 역모에 얽힌 사초를 숨겨두었다. 그 진실을 알기위해 민수영은 이정과 함께 과거를 쫓고, 그 과거를 없애기 위해 거대한 권력인 한명회와 훈구파는 민수영을 쫓는다. 사초를 찾기 위한 자들과 사초를 없애기 위한 자들이 반전을 거듭한다.

이 책의 시대는 세조때 만들기 시작해 성종이 완성한 조선 법전인 경국대전을 완성하기 전의 이야기이다. 저자가 만들어낸 가상의 주인공과 사건이지만 조선 세조때부터 성종까지의 역사에 대해 좀 더 살펴보고 싶어졌다. 반전을 거듭하며 빠르게 책장을 넘길 수 있었고 저자의 다음 작품도 기대가 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