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친구, 아저씨가 나타났다 좋은책어린이 저학년문고 98
박현숙 지음, 최지은 그림 / 좋은책어린이 / 2016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좋은책어린이 저학년문고 98 <엄마 친구, 아저씨가 나타났다>는

겉표지의 왠지 심술이 난 여자아이가 귀여우면서 웃고있는 엄마,

 꽃바구니를 든 아저씨가  행복하게 보이면서 이야기를 빨리 만나보고 싶게 만듭니다.

 

학교에서 가족그리기 시간 소리의 그림에는 아빠가 없습니다.​

소리는 다섯살때 아빠를 본 후 본적이 없습니다.

언젠가 돌아온다는 아빠를 기다리는 소리입니다.

아빠랑 왜 같이 안 사냐는 동승이의 질문에 소리는 아빠가 외국에 계시다는

엄마의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그러자 동승이는 엄마,아빠가 이혼한 거 아니냐며 물어봅니다.

사실 동승이네 부모님도 이혼하셨습니다.

동승이의 이야기를 들은 후 소리는 외할머니에게 사실을 확인하게 됩니다 .

아빠와 영원히 함께 살 수없다는 사실에 소리는 슬펐습니다.

 

그러다 소리는 엄마에게 남자친구가 생긴 것을 알게 됩니다.

그 사실을 알게 되면서 소리는 불안을 느끼며,

새아빠가 생기는 것이 싫다며 엄마에게 심술을 부리기 시작합니다.

엄마에게  아저씨의 꽃바구니와 편지가 배달되자 엄마에게 반찬투정을 하고,

 엄마차를 고쳐주러왔을때는 아저씨의 차에 금을 그었습니다.

​불안한 마음과 함께 엄마에게 남자친구가 생긴것에 화가 난 소리는

엄마에게 화를 내고 집을 나옵니다.

여기저기 구경하다 비를 맞고 집에 걸어가자 엄마와 외할머니가

걱정을 하며 나와있었습니다.

그날 소리에 대한 걱정으로 우는 엄마를 처음으로 보게 되었습니다.

 

다음날 학교에서 소리는 열이 났습니다.

집에 돌아왔지만, 엄마는 일 때문에 세미나를 가고 ,

 외할머니는 병원에  있어 소리에게  올 수 없었습니다.

소리는 아프고, 힘들어서 울음이 났습니다.

어느 순간 잠에서 깨니 엄마랑 다정히 있었던 아저씨가 보였습니다.

아저씨는 소리가 토한 베갯잇을 빨아주고, 소리의 이마에 물수건을 갈아주며

얼굴과 목을 깨끗히 닦아주었습니다.

소리는 아저씨와 이야기하면서 아저씨의 손길이 부드럽다고 느끼며,

 엄마의 남자 친구라도 괜찮을 거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초등 추천도서로서 <엄마 친구, 아저씨가 나타났다>  창작동화를 읽으면서

엄마,아빠의 이혼을 알게되면서 받았을 소리의 상처에 조금은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습니다.

엄마에게 화가 나고 불안한 마음인 소리가 이해되면서

책속의 소리처럼 부모님이 이혼하여 엄마 또는 아빠랑 살고있는 가족들의 모습에 대해

 아들과 생각해 보게 되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엄마의 남자친구를 만나고 이야기나누면서 조금씩 마음이 풀어지고 이해하게 되는

소리가 새로운 아빠와 함께 행복한 가족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저는 위 도서를 추천하면서 좋은책어린이로부터 도서를 지원 받아 작성하였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