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도에서 그 녀석을 만났다 독깨비 (책콩 어린이) 67
이혜령 지음, 이영환 그림 / 책과콩나무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1.jpg

상대를 위로하고 감싸주는 아이들의 마음을 알려주는 5편의 이야기들.


아이들도 아파하고, 위로를 받아야 하지만 어른들은 생각하고 판단해 버린다.

"니들이 뭐가 그리 고민이 많다고!!!"

"니들이 뭘 안다고!!!"


하지만 나도 생각해보면 어릴땐 어릴때의 고민이 또 있고, 그에 맞는 위로를 받고싶어한다.

그럼에도 어른들은 별일 아닌 일로 치부해버리고, 자신의 경험과 기억을 없었던 것마냥 지나가 버린다.


그럼에도 아이들도 위로받아야 하고, 아이들의 마음도 어루어 만져줘야 함을 알려주는 짤막한 5편의 이야기들!

12.jpg

바로 복도에서 그 녀석을 만났다 이댜.

총 5편의 단편들.

그러나 단편임에 정말 묵직묵직한 이야기들이다.

거기에 다른 창작동화와 다르게 이 책은 끝맺음을 하지 않는다.

아이 스스로 이야기의 결과를 판단해 내라는 의미인 듯!


아마도 그래서 더 상을 받은 이야기들이 아닌가 싶다.


솔직히 아이들에겐 추천하고 싶지만, 한편으로 아이들에게 이걸 어떻게 설명해 줘야할지 고민스럽기도 하다.

그렇지만 또 그게 인생이니 뭐...
13.jpg
스스로 상처를 치유하고, 위로하는 방법을 배우게끔 구성된 이야기들.

14.jpg

교과와 연계된 단편 이야기들.


이 책을 먼저 읽고, 작품을 감상하고, 작품 속 인물을 판단하는 실력을 키우도록 해야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