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구리 통통이의 세상 구경 햇살 어린이 70
임정진 지음, 계명진 그림 / 현북스 / 2020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개구리

통통이의 세상구경


넓은 세상을 구경하고 싶어하는 호기심 많은 개구리 통통이.


현북스 햇살 어린이 70번째 도서는 개구리 통통이와 함께 모험을 떠나며

세상을 바라보는 눈을 키워 볼수 있는 '개구리 통통이의 세상구경' 입니다.

개구리 통통이는 여러 장소를  돌아다니며 다양한 상황들을 접하게 돼요.

그리고 차차 적응을 해나가지요.

 낯선 곳에 가게 되면 호기심과 더불어 두려움을 갖기 마련인데요.

흥미롭고 재미있는 통통이의 이야기를 따라가며

넓은 세상을 향한 자신감을 높여 볼수 있답니다.

 

알고 싶은게 많은 통통이는 세상 구경을 떠나요

방속국, 시장, 학교, 병원, 도서관에 가며

많은 것들을 보고 듣고 느낀답니다.

통통이를 따라 여러곳을 방문하며 새로운 장소에

 대한 두려움도 줄여볼수 있어요.

 

방송국에 간 개구리


버스 터미널 안 커다란 텔레비전에 푹 빠져 있던 통통이는 방송국에 대해 알게 됩니다.

공개방송을 보러 방송국에 간 통통이는

부조정실에서 구경을 하던 중 우연히 자신의 울음소리가

가수들이 부르는 노래에 함께 녹음이 되며, 얼떨결에 방송에 출연하기도 합니다.

방송국에 대해 알고 싶었던 통통이는 방송개구리로 활약하며 즐겁고 바쁜 나날을 보내요.

하지만 곧 시름시름 앓아  전문가들 조차 그 이유를 알지 못하지요.

바쁜 방송생활로 겨울이 온 줄도 몰랐던 통통이는 겨울잠을 자야 할 때가 됨을 뒤늦게 알아차려요.

다음해, 다시 찾아간 방송국에는 겨울잠을 자지 않는 앵무새가 활약을 하고 있었답니다..



 

시장에 간 개구리


통통이는 자신의 생일잔치에 필요한 것을 사기 위해 시장으로 갑니다.

예쁜 옷을 사려고 들어간 가게에서 통통이의 몸집이 작다는 이유로 유아복 가게로 가라고 하며,

미역국 다섯 그릇을 사려고 들어간 건어물 가게에서는 딱딱한 미역만 판다는 소리를 듣게 돼요.

제과점에서 케이크 만드는 재료들을 사려했다가 쫓겨나기도 한답니다.

시장에는 여러가지 볼 것도 먹을 것도 믾았지만 정작 통통이가 원하는 것들은 살수 없었어요.

하지만 소비자 상담소 직원의 도움으로 물건들을 사게 되며 생일잔치도

 시장안에 커다란 광장에서 할 수 있게 되었답니다.

시장에 온 모든 손님들이 통통이의 생일을 축하해주었네요.

 

병원에 간 개구리


혀에 주황색 점이 가득 돋아나서 병원에 간 통통이.

우연히 병원에서 만난 한 아이가 통통이에게 도움을 주려했지만

무슨과로 가야할지 둘 다 몰랐어요.

결국 병원의 안내 봉사자 덕분에 제대로 진료를 받게 된 통통이는

혀가 정상이라는 말을 듣게 되는데요.

처음 보는 자신에게 친절히 대해준 아이에게 고맙다며 주황색 막대사탕을 선물로 줍니다.

다음날 개구리와 같은 주황색 점이 혀에 생긴 아이..

책에 실린 6개의 이야기 중 가장 재미있게 읽어보았답니다.

 

 

 

개구리 통통이가  심심해서 시작한 뜨개질이 지구에게 씌워 줄 모자가 되기까지..

기발하고 엉뚱한 면이 있는 통통이만이 생각해 낼 수 있는 일이네요.

호기심 많고 모험심이 가득한 통통이의 이야기를 무척 재미나게 읽었어요.

새로운 드넓은 세상을 거침없이 도전해나가는 통통이를 만날수 있는

 '개구리 통통이의 세상구경 '

어린이들에게 자신감을 심어주는 현북스 햇살 어린이 동화랍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