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연 팩 & 스크럽 30 - 꿀광 피부를 위한 초간단 스킨케어
일레인 스태버트 지음, 김은영 옮김 / 다봄 / 2019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선사 시대부터 인간과 동물은 물의 치유력을 이용해서 온몸을 치유하고 피로를 풀었다

그리스 남자들은 운동을 하기 전에 기름과 흙을 맨몸에 바르고 구기 운동을 하거나 레슬링을 했다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는 대중목욕탕에서 사교적인 모임을 즐기기도 한다

이집인들은 욕조에서 여러 시간을 보내는 목욕을 하고 각종 오일과 크림으로 피부를 보호하고 영양을 공급했다

물이 자연이 가진 신성한 힘 중 하나고 그 힘은 영혼을 치유하고 정화한다는 것을 믿어 종교적 의식이나 통과의례로 시작되기도 했다

한국인들이 좋아하는 향이 라벤더라고 한다 라벤더는 씻는다는 뜻으로 라바레에서 왔다

세계적으로 스킨케어에서도 대중적인 향으로 쓰이며 일상에서 많이 사용되고 있다

프랑스에서는 몸에 샤워를 하지 않고 몸의 냄새가 많이 나는 것이 부의 상징처럼 되어 왔던 문화에서 질병이 발생하자 몸을 씻는 것으로 변화 하면서 우리는 욕실의 문화에도 변화를 가져오게 되었다

1차 세계 대전 후 영국에서 부상병들의 재활 치료를 목적으로 온천 서비스가 제공되고 스파와 치료법등이 등장했다

복잡한 구조를 보여 주는 폼페이 목욕탕은 고온탕 온탕,냉탕만이 아니라 계급의 구분으로 인한 별도의 공간이 있어 퇴폐적인 행동이 질병을 발병할 수 있어 도덕성을 훼손하다고 믿어 공중목욕탕은 사라지고 결국 가정집의 욕실 문화로 변화되었다

아이슬란드는 왕성한 화산 활동과 함께 온천으로 유명하다

클레오파트라 여왕과 당대의 여성들은 꿀과 소금으로 피부를 가꾸었고 일과 초크 가루로 스크럽,팩,각질 제거로 자신의 몸을 가꾸고 독특한 화장술로 아름다움을 유지하고 젊음을 유지하려고 노력했다

각종 도구와 재료들 여러 레시피들은 일상에서 쉽게 구할 수 있고 우리가 따로 구입하지 않고 사용할 수 있는 재료들이다

항균작용을 하는 꿀,오일,소금등을 섞어서 자기에게 어울리는 다양한 팩을 결정해 진정 작용과 보습으로 건강한 피부를 만든다

모든 팩은 가벼운 세정과 각질을 제거하고 부드럽게 맛사지하듯이 하면서 미온수로 닦아내면 된다

가장 좋아하는 생강은 먹기도 하고 구토증,위통,근육통,기침,염증에는 좋으나 얼굴에 직접 사용하면 따끔거림을 느낄 수 있으므로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계피가루도 우울증,피로회복,관절염,생리통에 좋으나 얼굴에 직접 사용은 소량만으로 해야 한다

다이어트에도 좋은 우엉은 부스럼,여드름,습진,염증에도 좋다니 먹고 남은 피백은 말려서 사용하면 좋다

누구든지 쉽게 할 수 있는 꿀광 피부 간단 스킨케어를 원하시는 분은 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