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질로 배운다! 10대를 위한 글쓰기 특강 - 쓸거리 찾기에서 생각 펼치기까지 현직 교사가 가르쳐 주는 글쓰기의 기본
윤창욱 지음 / 책밥 / 2021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덕질로 배운다! 10대를 위한 글쓰기 특강] 



요즘에는 글쓰기 책을 주로 읽습니다​


전형적 이과형 인물인 저는 언어와는 거리가 멀었고, 글쓰는 것은 상상을 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나이를 먹고 뭔 바람이 들었는지 왜 글을 쓰고 싶을까요?​


저만의 노하우, 삶에 대한 책을 쓰면 재미있지 않을까 해서 책 쓰는 것을 연습하고 있습니다


오늘 읽은 책은 덕질로 배운다! 라는 제목에 끌려서 보았습니다​


덕질이라... 아이돌 덕질?​


맞다! 아이돌 덕질만 잘해도 책을 쓸 수 있다​


만약 요즘 유행하는 미스트롯2의 홍지윤님을 좋아한다면 그 분에 대한 정보는 빠삭할 것이다​


그것을 PT하라고 한다면 얼마나 잘 하겠는가? 그리고 그 분에 대한 내용을 소책자로 만들 수 있는 덕후라면 충분히 책을 쓸 수 있지 않을까?​


책의 사례에서도 나오는 것이 프로듀스 101이 나올 때 한 학생이 아이돌에 대해서 연구하여 발표를 했다고 한다


프로듀스 101에 101명에 대한 내용이 나오니 얼마나 자료가 많을까! 충분히 책으로 쓸 수 있다​


만약 게임 덕후라면? 파이널판타지라는 게임은 15탄까지 나와있다​


1탄만 주제를 잡고 글을 쓰더라도 책 1권이 나올 정도로 방대하다


즉, 자신에게 관심이 있는 것이 하나라도 있을 것이다. 


그것에 포인트를 잡고 글을 쓴다면 당신도 충분히 글을 쓸 수 있을 것이다​


그런데 이 책에서 참 좋았던 점은 글 쓴 예시가 있다는 것에 큰 점수를 준다​


보통의 글쓰기 책은 내용은 좋긴한데 "그래서 어떻게 써야하나요?" 에 대해서 뜬구름 잡는 책도 있었다​


동기부여는 되지만 뭐랄까... 실질적으로 글쓰는데 도움이 되는 내용이 없는 책들도 있었다



책에서는 표절이 아니라 모방을 하라고 나온다. 어떠한 신제품도 완전 새것은 없다. ​


그러기에 이전의 히트작을 보면서 변형 변형하면서 새로운 것이 나온다​


글을 쓰는 것도 마찬가지다. 표절이 아니라 잘 쓰여진 글을 보면서 어떻게 생각을 적을지를 배우라는 것이다​


작가가 과학고에서 학생들에게 글 쓰는 법을 알려줄 때 쓴 학생들이 글 내용이 있어서 참 좋았다​


과학고 학생들이라 그런지 너무나 글을 잘 작성하였다. 이 학생들의 글만 참고하여도 충분히 좋을 글을 잘 쓸 수 있을 것 같다​


책에서 좋았던 구절 하나만 인용하고 글을 마친다​


어떤 목수가 매일 열심히 나무를 패기에 사람들이 가서보니 무딘 도끼로 패고 있었다​


"도끼 날을 간다면 더 많이 자를 수 있는데 왜 날을 안 갈지 않으신가요?"​


목수 : "바빠 죽겠는데 내가 날 갈 시간이 어디있소?"​


허구언날 글을 쓴다고 앉아만 있다면 글이 써질까?


짧게라도 글을 정확히 쓰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이다​


수학으로 생각하면 12시간 혼자 헛된 방법으로 공부하기 보다는 2시간이라도 바른 선생님에게 정확한 풀이로 공부하는게 더 효율적이라는게 나에게는 와닫는 말이였다


#덕질로배운다 #덕질로배운다10대를위한글쓰기특강  #10대를위한글쓰기특강 #윤창욱 #책밥 #컬쳐블룸 #컬쳐블룸서평단 #책쓰기 #글쓰기 #수학이알고싶다 #책사의이야기




댓글(2)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얄라알라북사랑 2021-02-24 13:4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엇! 저도 최근 다른 출판사 거의 비슷한 제목 신간으로 10대를 위한 글쓰기 책 읽었는데, 코로나로 집콕하며 글쓰려는 10대 수요가 많은가보네요^^

책사의이야기 2021-02-24 14:2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글쓴기에 대한 열망이 많은것 같아요^^ 강추드리는 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