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 사회 꼬리잡기 101 키워드 톡톡 시리즈 2
박종한 지음, 이현정 그림 / 도서출판 북멘토 / 2019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글에는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책 제목 그대로 사회 수업 시간에 배우는 내용들이 가득한 [초등 사회 꼬리잡기 101]

어른인 제가 보기에도 정리가 잘 되어 있어서 좋아요.

어른들에게 책의 내용은 상식이라 할 수준이겠지 싶은데

저도 이 상식을 잘 모르는 게 많으니 ㅋ

아이와 함께 보면서 같이 공부해야겠더라고요^^

정치, 경제, 사회의 3개 분야로 나눠서 101개 용어를 선별하여 설명해주는데

표지에 <키워드 톡톡 시리즈 2>로 되어있기에 살펴보니

먼저 나왔을 1권은 [한국사 꼬리잡기 101]네요.

1편과 함께라면 사회 과목 완전정복쯤 하겠는데요^^

[초등 사회 꼬리잡기 101]로 돌아와서

1장이 정치 관련한 용어들을 선별한 것이다 보니

첫 장부터 민주주의, 권리 (평등권), 의무 (납세의 의무), 대통령, 국회, 법원, 시민까지,

알아두어야 할 '용어'들이 여기저기서 많이 듣는 말이면서도

또 초등 아이들이 반드시 익혀야 할 기본 상식들이네요.

가령 다수결의 원칙을 다룬 장을 보면

먼저 용어와 함께 신문 기사를 발췌한 듯한 구절을 제시해주고

이 용어를 정의, 설명해줍니다.

[다수결의 원칙을 설명한 장]

.

옆장에 표제어와 관련된 역사적 사실을 보여주는데 여기에선 공자가

(이 좋아보이는) 다수결(과 만장일치)을 반대한 건지, 공자의 주장을 들려줍니다.

.

.

 

언뜻 상식으로 보이는 말들을 막상 아이에게 설명하려니 어떻게 말해야 하지? 싶은 게,

저도 이런 정의를 잘 모르고 있더라고요 ㅋ

['경제'란 경제세민을 줄인 말이래요]

처음 들어보는 지식에 저도 공부하네요^^

앞부분이라고 해야 하나, 용어(표제어)를 설명한 부분에서는

공부 측면에서 알아두어야 할 내용들을 볼 수 있고

그 옆장에선 이 용어와 관련된 역사적 사실이나 유명 인물의 사연 같은 걸 볼 수 있으니

두 곳을 나눠서 읽어봐도 될 것 같아요.

[이런 의외의 이야기를 읽어보는 것도 읽는 재미를 주겠지요^^]

.

물론 역사 이야기쪽만 편식하면 안 되겠지만요 ㅋ

.

우리가 왜 공부를 해야 하는 건지, 공부를 하는 이유도 잘 알아야겠지만

무작정 공부도 어렵지요.

미래학자의 조언도 들어보고 내게 공부란 왜 필요한 건지 생각해봐야겠어요.

.

아래 부분은 요즘 시사적인 문제이기도 하네요.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는 미래가 없다는데, 남탓만 하는 옆나라 정부의 말이 떠오릅니다.

.

. 

아웅다웅도 하지만 우리 한민족에게는 이런 역사가 있습니다.

.

이 장의 표제어로는 외화와 외환에 대한 개념 정리가 됩니다.

''인 외화보다 외환 개념이 넓어서 수표, 어음 등이 포함되는 거군요.

.

방대한 사회답게 정말 많은 이야기들이 나오네요.

(101개 실제로 보니 느낌이 이래요^^)

역사는 다른 시리즈를 봐야 하는 건줄만 알았는데

[초등 사회 꼬리잡기 101] 책에서도 충분히 역사도 보이니 일석이조 같네요^^

사회 시간에 배우는 용어 개념 정리가 되는 건 기본이니.

사회 과목 어찌 공부해야 하는지 어려워하지 않아도 될 것 같아 좋습니다^^

남은 방학 때 부지런히 용어 익혀둬서 두고두고 활용할 수 있도록 해보자 합니다^^

. 

[고학년 교과연계 부분만 봐도 연계된 곳 많네요^^]

.

 

네이버 <우리아이책카페>에서 서평 이벤트로 책을 받아서 읽어본 후

제 생각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