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칠한 재석이가 소리쳤다 (양장) 까칠한 재석이
고정욱 지음, 마노 그림 / 애플북스 / 2021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청소년들의 방황과 고민을 다룬 까칠한 재석이 시리즈!

요즘 아이들은 어떤 고민을 하고 있는지, 좋아하는 것은 무엇이고 어떤 것이 유행인지, 아이와 함께 나누지 못한 이야기들을 만나볼 수 있어 매 시리즈마다 기대하며 읽게 되는 것 같다.

이번 편 <까칠한 재석이가 소리쳤다>는 아이들의 경제 개념을 일깨워주는 글들을 담고 있어 유익한데 아르바이트나 취직을 하게 됐을 때 따져보아야 할 근로계약서나 악덕 고용주를 만나 임금을 받지 못하게 됐을 때 현실적인 대안들을 만나볼 수 있었다.

공부만 하느라 현실적인 면에선 취약할 수밖에 없는 아이들이 미래의 꿈을 향한 도전이나 가정 형편 등으로 경제활동을 해야 할 때 겪게 되는 문제들이 등장하는데 재석이에게 도움을 많이 주었던 준오 형의 동생 수경이가 악덕 고용주 때문에 밀린 임금을 받지 못하고 힘들어하자 재석을 비롯한 민성이, 보담이와 향심이가 못되게 굴었던 수경이를 따뜻하게 감싸 안고 더 나아가 어려움에 처한 수경이를 위해 발 벗고 나서는 이야기들이 훈훈하게 다가왔다.

또한 장애인을 향한 인식을 담은 글들과 부도덕함으로 아이들을 약하게 만드는 어른들의 행동, 사회복무요원으로 일하지만 중학생 시절부터 돈을 벌기 위해 공부가 아닌 경제관념을 깨친 진식이 형의 이야기까지 다양한 이야기를 담아 공부를 열심히 해야 하는 학생이지만 공부로 성공해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깨뜨리고 먹고살기 위한 현실적인 조언을 담은 이야기라 부모와 아이가 함께 읽기 좋은 내용이다.

방송국 피디가 꿈인 민성이, 작가가 꿈인 재석이, 재활용에 대한 연구를 하고 싶어 하는 준오 형 등 각자 변호사나 음식 사업에 대한 미래를 꿈꾸는 아이들의 도전은 어른이 봐도 가슴 설레게 다가와 대견하고도 뿌듯하게 읽을 수 있었는데 꿈을 향해가는 이들의 미래를 오랫동안 지켜보고 싶은 바람에 다음 이야기는 또 어떤 이야기를 담고 있을지 기대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