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시를 거두세요 - 소나무 스님의 슝늉처럼 '속 편한' 이야기
광우 지음 / 쌤앤파커스 / 2021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왜 사는가?

왜 살아야 하는가?

(p.47)

한창 절에 다닐 때가 있었다. 집에 절에 가서 쉬는 것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많아서 나도 같이 가서 기도도 하고 쉬다오곤 했다. 숲 속에 위치해 있는 절들은 그 자체가 도시에서 떨어져있기 때문에 힐링 그 자체였다. BTN 채널에서 보였던 광우 스님이 책 <가시를 거두세요> 를 냈다고 하셔서 좋은 기회에 옛날 생각을 하며 읽게 되었다. 

 
스님, 이제 더 이상 괴롭지 않아요. 

왜 내가 이런 고통을 당해야 했는지 더이상 중요하지 않아요. 제 인생에서 지금이 가장 행복해요. 이제 확실히 알겠어요. 행복과 불행은 지금 이순간 나의 선택이라는 걸요.

(p.102)

<가시를 거두세요> 는 잔잔한 행복에 대한 이야기다. 중간 중간 실린 호흡 명상이 참 도움이 된다. 평소 명상에 관심이 높아서 그런지 쉽게 따라할 수 있는 명상이 실려있어서 좋았다. 스님이 적으신 책이지만, 그렇게 불교스럽지 않은 책이었다. <가시를 거두세요>는 읽을수록 착해지고, 착해져야 할 것만 같은 책이었다. 문득 문득 생각나는 나에게 상처를 주었던 인연들에게 '나의 행복과 마음의 평온을 위해서 당신을 용서합니다. 진심으로 당신을 용서하고 미움을 놓아버리겠습니다. 난 이제 자유로워지겠습니다.'(p.149) 라고 말할 수 있는 용기를 준 책이다.


 

 <가시를 거두세요> 는 행복을 찾고 있는 독자님들에게 추천하고 싶다. 가장 친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에게 갑자기 배신당해 너덜너덜해진 마음에 연고를 발라주는 것 같은 책이다. 행복에 대해 많이 공부하신 광우 스님의 글을 읽고 잠시나마 어렸을 적으로 돌아간 기분이 들어서 행복했다. 



본 리뷰는 출판사에서 도서만 무상제공 받았지만 주관적으로 적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