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의 바다 - 마음을 행복으로 물들이는 컬러링북
아나스타샤 카트리스 지음 / artePOP(아르테팝) / 2015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올 한해 아니 작년부터인가 컬러링북 붐이 일어난 거 같았다

요즘은 그나마 잠시 수그러들었지만 누군가는 힐링을 위해, 누군가는 집중력을 높이기 위해, 그리고 나 같은 경우는 그냥 생각하는 것이 싫어서 ~~

집집마다 컬러링북이 한 권 이상 없는 집이 없을 것이다

우리 집도 그렇다

 

서평단으로 활동하면서 괘 많은 컬러링북을 해보고 있다

대부분은 유럽의 풍경 같은 아름다운 도시나 문화에 대한 컬러링 북도 있었고 음식에 대한 컬러링 북도 있고, 꽃이나 식물에 대한 컬러링 북도 있었다

마음 수양에 도움이 될 거  같은 만다라에 대한 컬러링 북도 했다

이렇게 다양한 컬러링 북을 하면서 아쉬운 것은 왜 바다에 대한 컬러링북은 없을까였다

없는 것인지 내가 모르는 것인지는 모르겠다

 

가끔 풍경에 대한 컬러링북 중에 바다 장면이 있는 것들은 몇 번 해봤었다

하지만 이 책처럼 바다를 주제로 컬러링북은 이번이 처음인 거 같다

나는 특히 바다를 보는 것이 좋았다

이 책에는 그동안 내개 해봤던 배경 속의 바다가 아닌 바다, 살아있는 생물들이 가득한 말 그대로 살아있는 바다가 가득했다 

 

첫 페이지에 나오는 해마부터 인상적이다

해마를 한 번도 본 적이 없던 내가 몇년 전 크리스마스 때 대형마트에 갔다가 애완동물 코너에서 우연히 봤던 신기한 모습의 해마를 아직도 기억난다

그 해마를 생각하면 좀 기분이 뭐 했지만 그래도 이 해마는 나만의 바다라는 책 속의 바다에서 살고 있으니 휠씬 행복해 보인다

다양한 모양의 물고기며 조개, 거북이, 해파리 그 이름조차도 모르는 바다 생물들까지 여전히 무슨 색으로 칠할지 결정하는 것은 힘들지만 그래도 이 모든 생물들이 가득한 바다를 상상하며 색칠해보는 것은 즐거운 일이다

 

나도 나지만 바닷가가 고향이신 어머니께서도 그렇지 않아도 요즘 컬러링북을 좋아하시는데 바다를 주제로 한 컬러링북이라 더욱 재밌어하신다

아무래도 바다를 좋아하는 것은 유전인가 보다

주위에 논과 밭뿐인 시골에서 나만의 바다를  가질 수 있는 행운을 누리고 있는 셈이다

 

[이 글은 21세기북스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하였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