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딱딱 로봇의 네모 이 (수학놀이 스티커판 + 스티커 증정) - 모양 편 스토리수학 2
정은정 글, 윤정주 그림, 이범규 감수 / 비룡소 / 2012년 9월
평점 :
품절


비룡소에서 어린 아이들을 대상으로 나온
우리아이 첫 스토리텔링 수학그림책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봉봉 마녀는 10을 좋아해, 이 딱딱 로봇의 네모 이, 내 얼굴이 가장 커

이렇게 모두 3권의 책이구여~

순서대로 수의 기초편/ 모양편/ 비교편 이랍니다.

그 중에서 제가 읽은 책은

'이딱딱 로봇의 네모이'

모양편이랍니다.

 
이 동화의 주인공은 제목대로 이딱딱 로봇인데요~
첫 장면이 너무나도 해맑게 반짝반짝 ㄴㅔ모 이를 들어내면서
입을 쫘악 벌려 함박웃음을 지으며 친구들에게 인사하는 거랍니다.
 
해님도 방긋웃고 날씨가 화창하고 모두가 기분 좋은 아침..
인사를 하는 친구도 인사를 받는 친구도 모두모두 즐거운 아침의 풍경이지요~
 
그런데 그만 이딱딱 로봇이 커다란 사과나무에 부딪히고 만답니다.
저런~~!! 쿵~ 하고 크게부딥혔으닛.. 얼마나 아팠을까요~~
 
이딱딱 로봇은 인사도 잘하고 밝고.. 거기다 친구들에게 인사하는
아주 착한 아이인데... 어쩌다가 커다란 나무에 부딪히고 말았을까요?
 
바로.. 자신의 이를 자랑하느라고 열심히 인사만 하는 나머지
미처 커다란 나무를 발견하지 못했다고 하네여~
 
넘어져서 아플테고, 친구들 앞에서 넘어져서 챙피했을 터이고~
자존심도 상하고~~ 머리는 어질어질~ 완전 정신없었을 이딱딱 로봇인데요.
 
집에 와서 봤떠닛, 딱 중간의 가장 멋진 앞니 하나가 없어진 거에여.
그 부분을 새까맣게 칠해진 그림으로 표현되었는데, 아이랑 책 같이 보면서
저도 웃고 아이도 웃고.. 재밌게 표현됐더라구여~
 
원숭이 친구 키키와 곰친구 두기가 찾아와서 함께 없어진 이를 찾는 스토리인데요~
그 얘기가 흥미진진하답니다.
 
그 과정에서 자연스레 찾기 게임도 되고.. 저희집엔 누가 먼저 찾나.. 승부욕도 생겼답니다~
 
 
 
 
 
이 책은 이범슈 수학 선생님이 펼쳐내신 유아수학그림책인데요~
요즘 스토리텔링식으로 초등 문제가 나온다고 해서 엄마들.. 거기에 맞춰서 어떻게 공부해야되나 막막하잖아요~
선생님 말씀에 의하면...
 
'책읽기'를 통해 어휘력을 늘리고 수학정 상황을 정확히 이해하는 힘을 길러야 된다 고 하네요!
 
계산 위주의 수학을 배운 아이들은 나중에 학년이 올라갈수록 문제의 뜻을 잘 이해하지 못하거나
유형이 조금만 바뀌어도 당황하게 된다고 하네요.
 
서술형 문제나 스토리텔링 수학에 적응하려면 독해력이 잘 갖춰져야 된다 고 합니다!
 
그래서 유아기떄부터 책읽기를 통해 이해력과 사고력을 키워주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하네요.
 
 
아이와 함께 재밌게 책읽고 부담없이 부록에 있는 스티커로 놀아주면서
자연스레 수학개념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 같아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