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러다 잘될지도 몰라, 니은서점
노명우 지음 / 클 / 2020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러다 잘될지도 몰라 라는 문구가 눈에 확들어왔다.밝은 녹색의 표지는 좋아하는 색상이라 좋았고,따스한 느낌마저 들었다. 동네서점에도 이렇게 인테리어가 잘되어 있다니!
프랜차이즈 서점과는 다른 개성있고 시그니처가될 그런 인테리어가 마음에 들었다. 니은서점은 독립서점을 직접 차리신 작가님의 에세이 책이다. 인상깊은 부분은 동네서점에 대한 주위사람들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소신껏 독립서점을 오픈한것. 그리고 더 나아가 에세이 책으로 쓰셨다는 점에서 추진력과 소신이 엿보였다.
누구나 창업을 할 수는 있지만 행동으로 보이시는 분은 그리많지 않다.동네서점 사장님 이시며,작가라는 멋진 직함을 가지고 계신것을 보면 인생을 잘 이끌어 가시는 분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좋아서 시작하고,잘될지도 모른다는 생각은 긍정적인 일임에는 틀림없다. 독립서점은 여타 대형서점에 비하며 작은 공간이지만 나름의 선별된 책들은 흥미롭고,진열된 책에서는 서점사장님의 취향과 소비자들의 선택 중간 어디쯤의 접점이 보인다.
상상으로만 생각했던 동네서점을 발품을 팔아가며 찾은 동네의 상가에서 동네서점으로의 탄생까지...모두 땀과열정이 돋보였습니다. 동네서점에 관해 친근하게 다가온 동네서점오픈하기 까지의 과정과 운영하시는 모습들은 인상깊었고,그동안 궁금했고, 몰랐던 부분을 알게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니은서점이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서점이 되기를 응원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