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둔기계
김홍중 지음 / 문학동네 / 2020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전작 2권을 흥미롭게 읽었고 지금도 <파상력>을 가끔 들춰본다. 이 책에는 현시대를 관조하고, 감당하는 삶을 옹호하는 저자의 짧은 단상들이 담겨져있다. 문장은 짧지만 독서의 잔향은 전작들보다 길다. 온전히 해독되지 못하고 머리 한구석을 차지한 문장들은 어떤 시간과 함께 이해될 듯 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