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는 도깨비 2 : 시간도둑 책귀신 6
이상배 글, 백명식 그림 / 처음주니어 / 2012년 8월
평점 :
절판


밤에 아이에게 읽어준 책으로는 드물게
저도 즐겼어요. 결말도 흔한 동화 같지 않아서 잘 샀다는 생각이 들었죠. 아이도 재미있었다고 하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백석을 만나다 - 백석 시 전편 해설
이숭원 지음 / 태학사 / 2008년 3월
평점 :
품절


이숭원 작가의 해설서와 함께하면
백석의 시를 더 빛나게 해준다.

이숭원 님의 해설서가 다 그렇다. 작가가 언급하는 시를 단순히 해석하는 정도가 아니라 그 정서가 뼈에 새겨질 정도로 뛰어난 감수성으로 글로 풀어낸다. 그의 다른 저서 ‘영랑을 만나다‘도 마찬가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문장 하나 하나가 시.
이효석의 소설은 주옥이다.

단편 ‘들‘ 중에서...

언제까지든지 푸른 하늘을 우러러보고 있으면
나중에 현기증이 나며 눈이 둘러빠질 듯싶다. 두 눈을 뽑아서 푸른 물에 채웠다가 라무네 병 속의 구슬같이 차진 놈을 다시 살 속에 박아 넣은 것과도 같이 눈망울이 차고 어리어리하고 푸른 듯하다. 살과는 동떨어진 유리알이다. 그렇게도 하늘은 맑고 멀다. - P137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무진기행...
글 좀 하는 사람들은
침 좀 튀어가며
이 글을 찬양하지만
아는 거 없이 글만 많이 읽는 난
이해가 안 돼서
다시 읽어보기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서머싯 몸 단편선 2 민음사 세계문학전집 393
서머싯 몸 지음, 황소연 옮김 / 민음사 / 2021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역시는 역시다.
<춤꾼들>을 읽고, 감탄. 잊고 있었던 걸 일깨워줬다. 우리 대부분을 움직이게 하는 더 강력한 동인은 꿈이나 마래보다 끔찍했던 과거, 과거의 결핍이나 본능적인 섕존욕구임을...

서머싯 몸의 단편 3권이 기대되네요. 설마 여기서 끝내는건 아니겠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