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레폴레 아프리카
김수진 지음 / 샘터사 / 2018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프리카 여행을 가고싶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아주 오래전이긴 한데 어느새 다른 나라에 비해 아프리카는 그냥 포기하게 되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래서인지 이 여행기는 아프리카에 대한 여행의 환상이 아니라 같은 인간이 살아가는 어느 나라에 대한 호기심으로 바꿔주었습니다.

이책은 여행기라고 써놨습니다. 여행정보책과는 아주 다른 스타일입니다. 처음에 아프리카에 대한 여행정보들이 다른 여행정보책들처럼 있겠구나 했는데 전혀 아니었습니다.

에세이같은 그런 느낌이었습니다. 그래서 아프리카에 대한 생각을 많이 하게 되었는지 모르겠습니다.


폴레폴레는 스와힐리어로 천천히를 뜻한다는데 스와힐리어라는게 있는지 처음알게 되었습니다. 이책을 읽으면서 새롭게 알게되는것들이 참 많았습니다.

아프리카에서 취재를 하면서 살아가는것이 어떤것일까 책을 읽으면서 내내 대단하다 생각이 들었습니다. 쉽게 쉽게 통하지 않는말, 문화적 생각. 날시.. 직업이라서 하라면 하겠지만 그래도 참 어려운 일을 했다는걸 내내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아프리카와 한국, 그리고 나와의 연관은 무척 찾기 힘든것이라 그런지 별로 아는것이 없었는데 나라에 대한 간단한 정보가 담긴 페이지를 보면서 어쩌면 이렇게 나는 세계사에 무지할까 반성을 하기도 했스니다. 탄자니아 수도는 도도마인것도 알았고, 영어가 공용어이고, 면적이 세계31위나 되는 큰 나라고 화폐는 실링이고 등등. 지금까지 알고있는 아프리카에 대한 것들을 한 순간에 몇배는 알게된 느낌이었습니다. 또 어렵게 살아가긴해도 에티오피아 할아버지는 한국전쟁 참전을 자랑스럽게 여긴다는것에 감동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한국정부 역시 미비하긴해도 이들을 지원하기도 한다는걸 알았습니다. 이렇게 찾아보면 너무나 인연이 많고 깊은데... 단지 소득의 차이인것인지, 거리상으로 멀어서 왕래가 힘든것인지.. 그 먼 미국은 방탄소년단이 빌보드차트 1위도 하는 그런 세상인데.. 아프리카는 여전히 멀게 느껴져 안타까움을 만들게 해준 책입니다.

취재를 하는 직업을 가져서 그런것인지 카메라로 찍힌 사진들에는  글 못지 않은 어떤 감동을 느낄수가 있었습니다. 마운틴고릴라에 대한 이야기와 사진은 신기하기까지 했습니다. 르완다에서의 외국인을 흔하게 볼수 있는이유와 국제사회의 정세까지도 이해할수 있게 된 새로운느낌의 여행기였습니다.


아프리카 여행에 대한 이야기로 기대를 했다가 아프리카에 대한 모습을 알게되는 공부의 시간이 되어 결국은 살아보고싶은 곳으로 인도해준 폴레폴레 아프리카.


시간이 주어진다면 폴레폴레 모든 아프리카지역을 돌아보면서 폴레폴레 머물면서 이 책같은 추억을 만들어보고싶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http://www.aladin.co.kr/events/wevent.aspx?EventId=177491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http://www.aladin.co.kr/events/wevent.aspx?EventId=177214#list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킁킁 가게 - 제39회 샘터 동화상 당선작
김윤화 지음, 혜경 그림 / 샘터사 / 2018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귀여운 캐릭터와 정감가는 그림으로 동화세상에 푹빠지게 합니다.

아이가 있는 엄마라면 책속에 아이가 너무나 사랑스럽고 귀여워서 입을 다물지 못할것 같습니다.

샘터 동화상을 수상해서 그런지 내용면이나 그림면이나 무척이나 아이들을 위한 티가 나고 아이들도 좋아합니다.

책을 보면서 아이는 연신 손으로 행동을 묘사하고 사물을 묘사하면서 즐겁게 책을 보고 있습니다.

제목에서 보여주듯이 킁킁 가게는 후각이라는 감각을 소재로 아이들에게 이런 저런 이야기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교육적인면이 있어서 몇번을 읽어도 좋은듯 했습니다.

냄새를 파는 킁킁가게는 호기심 많은 아이들에게 딱인 곳입니다.

책속에서도 언급했듯이 우리 아이도 미용실을 갔다온 옆집 아줌마, 동네누나들을 보면 냄새로 의사표현을 합니다. 냄새를 맡는 흉내를 내고 상상을 하는것 같습니다.

가끔씩 응가모양의 그림만 봐도 코를 잡고 냄새가 난다고 하지요.

하지만 냄새를 사고파는 그런 이야기가 아닙니다. 감동을 주는 진짜이야기가 있어 놀라웠습니다.

주인공 아이는 찬이 입니다. 찬이는 너무나 사랑스럽고 귀엽습니다. 그러나 엄마가 없어서 늘 엄마냄새를 찾는데 킁킁가게에 엄마의 냄새가 없어 대신 엄마에게 항상 나던 파마약냄새를 맡습니다.

아이는 자면서도 엄마의 냄새로 자동으로 몸을 움직이곤 합니다. 그런데 그리운 엄마의 냄새가 얼마나 고플까요. 안쓰럽기까지 했습니다. 우리 주변에 이런 아이들이 있을텐데 살펴주지 못하는 처지나 환경이 미안해지는 부분이었습니다. 여력이 되면 꼭 좋은일을 하고 살아야겠다 그런 마음을 다시금 만들어주는 동화였습니다.


 동화책에는 찬이와 상반되게 아기 냄새를 맡고가는 아줌마가 나옵니다. 둘은 어느새 친구가 되고 서로를 감싸주는 좋은 냄새가 되어갑니다. 

냄새라고 하면 음식냄새, 나무냄새등등 형체가 있는것들을 많이 떠올리게 되는데 엄마의 냄새, 아기의 냄새 같은것을 소재로 했다는것이 역시 상을 받을만하다 느꼈습니다. 


아이에게 물어봤습니다. 아빠에게서 가장많이 나는 냄새는 뭘까?

맥주냄새!

반성해야할것 같네요.

킁킁가게로 아이와 함게 교감의 시간을 가지면 좋은 추억이 될것 같습니다. 

 *  샘터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post.naver.com/isamtoh 

 *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isamtoh/

 * 공식블로그 http://blog.naver.com/isamtoh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행운에 빠진 고동구 샘터 어린이문고 52
신채연 지음, 이윤희 그림 / 샘터사 / 2018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표지도 재미있고, 이야기도 재미있는 아이들을 위한 책입니다.

아이들을 위한 책이기도 하지만 늘 아이들의 책을 어른들이 있으면 그것은 마치 어른들을 위한 책이 되듯이 회상하고 마음이 울컥하고 착해지고 그런 기분이 들게 됩니다.


주인공 고동구, 동이, 채린이, 그리고 동구의 엄마,아빠가 이야기를 만들어가는 가족 이야기입니다. 

여느 형제들의 이야기처럼 우리집 아이들을 보는것 같고, 참 순수하구나 그런 마음이 느껴져서 참 좋았습니다. 

동구는 문제집도 한쪽이나 더 풀었는데 동생이 잘하고, 칭찬도 더 많이 받고 해서 조금은 억울하지만 아빠는 동생을 잘 지킨다고 편들어주어 눈물이 핑돌기도 합니다. 읽으면서 동구의 표정, 몸짓, 상황이 이해되서 어찌나 귀엽던지.


이나이또래 아이들이 그런건지 행운이라는것에 참 관심이 많은것 같습니다.. 초록색을 좋아하는데 초록색은 멀리하고 핑크색이 행운의 색이라는것에 심난해 하는것도 귀엽습니다.

표지에서 보인 초록색 우유도, 네잎클로버도 공도 다 이유가 있다. 초록색은 행운의 색이었으니. 

그러나 골대앞으로 걸어나가는 동구는 주머니에 넣어 둔 핑크색 지우개가 행운을 가져다줄 거라고 믿기도 하는데 그러나 주머니에서 없어진걸 알고 당황하는데 그마음 무엇인지 알것 같습니다.. 동아줄처럼 잡고 있는 희망이 사라진것 같은 기분아닐지.. 

동구가 행운의 색이 아니라서 멀리하는 초록색 우유. 그것을 마시고 축구가 이기게 되었을때 초록 다먹어주겠어 라고합니다. 


그림도 귀엽고 시원시원하고 글자도 보기 편합니다. 아이들을 위한것이라 그럴수도 있지만 읽기 편해서 좋았어요. 행운이라는것을 주제로 한것이 아이들에게는 순수하게 예쁘게 그려졌는데 어른들의 세상에서 행운은 어떤지 생가하는 시간이 되었스니다. 행운은 어른들에게 어떨까 싶습니다. 아마도 돈. 지나가다 돈주우면 행운, 로또되면 대박행운 이렇게 물질적인것이 많지 않을까 생각이 되기도 하네요.

개인에게 행운의 의미도 다르고 행운을 가져다 주는 물건이나 행위, 색같은 것들도 있겠지요? 그렇다고 그것에 너무 집착하다보니 역효과가 난다는걸 알고 있듯이 늘 노력하고 준비하는 성실한 삶에서 행운이 저절로 들어오게 사는것이 중요하다는걸 다시금 생각케하는 책이었습니다.



샘터 네이버 공식 포스트  http://post.naver.com/isamtoh 

샘터 페이스북 페이지, 인스타그램, 블로그에 올라오는 도서 관련 새글에 [좋아요&공유하기] 부탁드립니다.

 *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isamtoh/

 * 공식블로그 http://blog.naver.com/isamtoh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