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고양이를 데려갔나 - 봄 통합교과 그림책 5
어린이 통합교과 연구회 글, 이영림 그림 / 상상의집 / 2012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누가 고양이를 데려갔나 [봄]

 

 

 

 

통합교과에 따라서 아이들은 학습이 진행이 돼요.

통합교과의 방향에 맞춰 저학년 발달단계의 특성을 살려 생활에서

뽑아 낸 주제를 통해 아이들의 흥미와 호기심을 자극해서

교과연계가 가능하도록 구성한 그림책이 바로 통합교과 그림책이랍니다.

<누가 고양이를 데려갔나> 는 1학기때 배우게 되는

봄을 주제로 재미있게 알아갈 수 있는 내용이에요.

귀여운 고양이를 과연 누가 데려간걸까요?

호기심을 자극하는 책제목에 이끌려 길고양이들을 자주 접한 로빈은 궁금증이 폭발~

어떤 내용일지... 자세히 살펴볼게요.

 

 

 

 

 

깜냥이가 사라진지 벌써 보름이 지났대요.

슬픈 표정의 깜냥이의 울음소리~

책을 보는 우리아이도 함께 슬퍼집니다.


사라진 깜냥이는 오총사 친구들이 키우는 고양이에요.

학교 화단 구석에 집도 만들어주고 번갈아 가면서 밥도 주었죠.

근데.. 갑자기 사라진 깜냥이~


범인은 우리 안에 있는게 틀림없다고 찾아나서는 민지~

데려간 사람을 찾아내고 말거라고 하네요.


현호, 민재, 우진, 예진이까지..한명씩 의심을 해보는 민지,

서로 아니라고 증거를 보여주기 위해 일기장이 공개되는데...


과연 범인은 누구고, 깜냥이는 오총사옆에 함께 할 수 있을까요?

궁금하다면 책을 읽어보시길~~


 

 


초등저학년 아이들의 일기를 보니 너무 귀여워요.

내용도 그림도..어쩜~ 이리 귀요미인지~

사실 이렇게 쓰는 것도 쉬운 일은 아닌데...

내용안에 봄의 특징이 잘 살려냈어요.

봄에는 뿌옇고 먼지가 너무 많은 황사 때문에 마스크를 써야하고,

꽃샘추위 그리고 환절기 감기에 아퍼서 일기를 쓰지 못한 예준이까지..

봄의 날씨에 대해서 쉽게 알아보고,

부록을 통해서 봄에 대한 정보와 생각거리를 제공해주니

아이들에게 도움 많이 되는 것 같아요.

아이들이 학교에서 배우는 단계에 맞게 통합교과그림책을 함께 하면 정말 좋을 듯 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