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ading Ace 3 (Student book + Workbook + My Portfolio + MP3 CD)
A List 지음 / A*List / 2015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한동안 ORD와 함께 했던 저인데 이번에는 Reading Ace 3를 만나보았어요.

이런 책들은 학원에서 많이 사용하는 종류의 하나인데요~ 이번에  A*List 에서 리딩, 스피킹, 리스닝 에이스로 나왔더라구요.

저는 이중 Reading Ace 를 먼저 살펴보았습니다.

 

 

 

A*List의 Reading Ace는 다양한 장르의 다양한 주제로 만날 수 있는 책인데요~

본책과 워크북, 포트폴리오 3권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CD가 있답니다.

전 MP3 파일로 다운 받는 것보다 CD를 선호하는 편이라 좋더라구요.

 

 

 

 

12개의 챕터로 이루어져 있으며 다양한 장르와 주제를 만날 수 있는 내용입니다.

책 마지막에 부록으로 단어장이 있는데 영영으로 구성되어 있어서 참 좋네요.

보통 영한의 경우 뜻도 다양하게 나와있는 경우가 드문지라 이렇게 영영으로 수록되어 있는 것이 더 좋더라구요.

 

 

 

 

이 책은  한 챕의 시작부터 끝까지 CD를 활용하게 되어있는데요~

listening를 많이 할 수 있어서 좋더라구요.

Warm-up voca부터 CD를 들으며 시작하고 챕터의 내용은 3번 듣기를 반복했어요.

첫 번째 흘려듣기, 두 번째 쉐도우 리딩, 세 번째 혼자 읽기를 하면서 말이지요.

내용은 그닥 어려운 수준은 아니구요, 단어 역시 어려운 편은 아니었어요.

 

 

 

 

본문이 끝나고 나면 읽은 내용의 이해도를 측정하는 문제들과 내용을 맵으로 만들어 보는 작업이 있는데

맵핑 작업이 참으로 마음에 드네요.

열심히 풀어보고 있는 그녀랍니다.

챕터를 읽고 하나하나 해석하기 보다는 어떤 내용이더라~하고 이야기 나눈 정도랍니다.

실력이 되면 영어로 해도 좋으련만 아직 그런 수준에 도달하려면 한참 멀기에 한국어로 이야기 했어요.ㅠㅠ

 

 

 

 

본 챕터 들어가기 전에 간단한 질문으로 생각을 유도해내고 대화를 나누며 본격적으로 본문에 사용되는 단어들을 만나고

내용을 읽은 후 문제를 풀어보는 형식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여기서 이 맵핑을 하다보면 한 눈에 내용이 정리되는 느낌이라고나 할까요?

그래서 이 작업이 가장 마음에 드는 것 같아요.

요렇게 본문 이해가 끝나면 좀 더 나아가 project라고 할 수 있는 부분이 있어요.

그것은 본문에서 배운 내용을 활용해 보는 작업이랍니다.

즉, 다양하게 내용을 접근하고 있다고 할 수 있어요.

 

 

 

 

워크북을 풀어보고 있는 그녀...

워크북 또한 4페이지로 이루어져 내용이 결코 작지는 않으나 단답형의 문제들이 주를 이루고 있네요.

본문 내용을 잘 이해하고 있는지 파악할 수 있는 문제들입니다.

 

 

 

 

 

전반적으로 문제는 어렵지 않으며 본문의 내용을 적용하여 주인공을 바꾸어 설명해 볼 수 있는 문제들이지요.

1챕터의 경우 루시의 이야기이지만 워크북에서는 루시의 친구가 된 데이브의 입장에서 살펴보게 되어 있고

1챕터의 경우 오리너구리가 주인공이지만 펭귄을 예로 들어 설명해보게 되어 있어요.

아이들의 응용력을 알아볼 수 있는 부분이 바로 이 책의 워크북이 가진 특징입니다.

 

 

 

 

마지막인 포트폴리오 작업인데요~ 사실 본 책을 하고 포토폴리오, 워크북 순으로 해도 무방하지만

저는 본 책, 워크북, 포트폴리오 순으로 진행해 보았어요.

 

 

 

 

2챕터 오리너구리를 만난 후 고양이에 관해 포트폴리오를 작성하고 있는 그녀네요..

사실 이 포트폴리오는 CD에서 이야기 하는대로 써도 무방합니다.

CD로 들으니 비버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놓고 있었으나 우리집 그녀는 고양이를 주제로 해보고 싶다고 하여

고양이에 대한 이야기를 적용해 글을 작성했지요.

 

 

 

 

 

1챕터 역시 남자 친구에 대한 설명이 CD로 되어 있었으나 자신의 베스트 프렌드로 변경하여 작성한 포트폴리오입니다.

사실 이 책을 처음부터 끝까지 살펴보니 몇명을 그룹으로 지어 토론식으로 진행하게 되어 있는 모양입니다.

그러나 혼자서 해도 무방하지만 혼자 할 경우 조금 부족해지는 부분들이 있더라구요.

토론을 통해 써야할 부분들이 더러 있어서 말이지요.


1가지 이야기를 주제로 좀 더 포괄적으로 만나볼 수 있게 구성되어 있는 ​ Reading Ace .

제가 만나본 책들에 비해 내용의 응용이나 활용면에서는 뛰어난 책인 것 같아요.ㅎㅎ

그녀도 한동안 논픽션만 만나다가 이 책을 보니 참 재미있어 하네요.

살짝 쉬운 감은 있지만 다양한 형태로 만날 수 있는 구성이 좋아서 계속 진행하고 있어요.

Listening Ace,Speaking Ace도 궁금해지네요.

조만간 만나보려고 합니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으차니 2018-07-09 22:47   좋아요 0 | 댓글달기 | 수정 | 삭제 | URL
저 저도 리딩에이스를 쓰는 학생인데요 씨디 링크좀 가능 한가요?
씨디를 잃어 버려서요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