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ook]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 - 개정증보판
장 지글러 지음, 유영미 옮김, 우석훈 해제, 주경복 부록 / 갈라파고스 / 2016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나는 상식이 부족한 편에 속한다책을 읽어도 상식에 도움이 되는 종류는 많이 읽지 않고 뉴스도 잘 보지 않기 때문일 것이다(무엇보다도 관심이 없다). 기아 문제에 대한 내 상식 또한 메말라 있다가끔 거리를 지나다 보면 세계 평화를 위해 모금 활동을 하는 분들을 볼 수 있는데그것을 통해 한 달에 만 원 정도면 가난한 나라의 굶주린 사람들에게 큰 힘이 될 거라는 말은 들어봤다또한가끔 TV나 인터넷 광고에서 맑고 큰 눈에 팔다리는 비쩍 마르고 올챙이 배를 가진 꼬마를 조명하며 기아문제를 인식시키는 정도는 기억에 있다하지만 이것들 또한 반복되면 억지로 나눠주려는 전단과 같이 귀찮아지고 여섯 번째 듣는 축하 인사와 비슷한 정도의 감흥을 줄 뿐이다.


장 지글러는 기아에 고통받는 사람들을 구제하기 위한 활동의 최전선에서 위치했었다굶주림의 고통을 겪은 당사자가 직접 들려주는 것 외에굶주리지 않은 자의 입장에서 이 문제를 들려주기에 세계에서 가장 적합한 인물에 속한다그는 학자로서 쌓은 지식뿐만 아니라 구호 활동가로서 보고 들은 것들을 일반인이 쉽게 받아들일 수 있도록 전달해주는 데 많은 신경을 쓴 것 같다이 책은 아들과 대화하면서 질문에 대답하고 이야기를 들려주는 방식으로 구성 돼 있다아들이 적재적소에 주옥같은 질문을 쏟아내면서 글이 아주 매끄럽게 전개되고지글러의 역시 아들뿐만 아니라 독자들도 전혀 난해함 없이 받아들일 수 있도록 쉽게 설명해준다.


결국은 이 심각한 기아문제 역시 사람이 원인이었다구호에 필요한 충분한 재원이 주어지지 않은 것이 어려움이 될 수 있다하지만 가진 구호품을 가장 필요한 사람들에게 분배해 줄 수 없는 것도 문제다밥 한 끼를 제대로 먹지 못 하여 굶어 죽고 있는 어린아이들보다 순익을 우선으로 두는 기업과 선진국들그 나라에서 발발하고 있는 내전자기 배만 채우고 있는 부패한 정치 권력들… 지글러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기아 문제의 심각성을 조금은 깨달았고 동시에 무력감도 들었다.


세계적 기업이나 선진국이 자신의 이익을 위해 기아 문제에 눈 돌리는 것을 봤을 때는 그것을 꼭 잘못이라고 해야 하는가 하는 생각도 들었다이 모든 게 결국 자본주의 원리인데그들도 그들 나름대로 힘들게 노력하면서 얻고 있는 이익일 텐데.  그래도 이 격차는 비인간적이다적어도 모든 사람이 필요한 영양분을사람다운 삶을 사는 한에서 경쟁이 이루어지는 게 바르다고 여겨진다하지만… 어디서부터 해결해야 할까.


기아의 원인 이 책은 기후변화환경오염삼림파괴 등의 문제보다 (적어도 나에게는덜 관심을 받았던 기아 문제의 심각성을 생생하게 전해준다는 면에서 한 번쯤 읽어볼 만한 가치가 있다개개인이 힘을 모아 큰 도움이 된다고는 하지만이 큰 문제를 보면 좀 더 근본적인 해결책이 필요하다고 느꼈다지글러가 기대하는 것처럼 기아 문제의 심각성을 고취시키는 서적과 교육을 통해 큰 파도를 일으키는 큰 그림이 실현되기를 바란다.

 

 


댓글(1)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ㅎㅎ 2017-10-09 16:48   좋아요 0 | 댓글달기 | 수정 | 삭제 | URL
재밋게잘읽엇어요 글잘쓰네유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