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노보노, 오늘 하루는 어땠어?
이가라시 미키오 지음, 고주영 옮김 / 놀(다산북스) / 2019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보노보노,오늘하루는어땠어?  놀 출판사의 보노보노를 어쩌다 보니 다 읽게 되어 기쁘다.

보노보노의 캐릭터성은 좋은게 좋은거라 이렇게 저렇게 상시 즐겁게 찾아다니는 보노보노같은 나와 포로리와 너부리의 모습을 같은 반 친구들이 있어 고3이라는 시간에 걍 즐겁게 보낼 수 있었던 것 같다. 너무 해맑아서 수능 결과는 그닥 좋지 않았지만 말이다.

책의 표지에 보면 보노보노의 베스트 컬렉션이라고 나온다.  보노보노는 어쩌다 보니 애니메이션으로 먼저 접했다가 최근에 보노보노 관련 에세이를 읽었던거라 보노보노 만화책을 이렇게 베스트로 보니 전체 이야기의 흐름이 궁금해졌다.

각자의 캐릭터와 이야기 성격들은 알고 있지만 베스트 컬렉션 만화로 보니  크게 관통하는 주제는 나라고 생각한다.

 

 

 


나는 이렇게 놀고 싶고 이렇게 생각하고 싶고 내 이야기를 하고 싶고 나와 닮은 사람이 있는 것도 내가 적어 놓은 것 내 보물 등이 에피소드로 나오는데 #보노보노오늘하루는어땠어  #놀 출판사에서 베스트 컬렉션으로 모았다는 것은 나에 대한 이야기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생각했다.

제목을 다시 보면 나의 하루는 어땠어? 라고 생각이 든다.

나에게 보내는 안부인사 그런 것이라고 다 읽고 나서 생각했다. 너의 안녕을 빌어 나의 안녕을 빌듯이 보노보노를 통해 나의 안녕을 챙기는 것이 아닐까? 

 

 

 


읽으면서 나도 모르게 풋 하고 웃음이 터졌다 힐링이라고 하면 푸우나 최근에 라이언도 등장했다. 그 앞에 보노보노가 있지 않을까 생각하며 책을 덮었다.

이 책은 다산북스 서평단으로 책을 받아 읽은 후 자유롭게 서술한 글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