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마의 별빛 정원 이야기 밝은미래 이야기 그림책 (지식 그림책) 41
김현화 지음 / 밝은미래 / 2019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율마의 별빛 정원 이야기

 

글,그림 김현화 / 밝은미래

 

 

 

 

율마의 별빛 정원 이야기

제목도 표지도 너무나 사랑스럽다.

파스텔 톤의 따뜻하고 사랑스러운 표지가 눈에 들어온다.

율마의 별빛 정원 이야기

 

 

책 표지의 띠지가 둘러져있고 그 속에는 아파트 베란다로 보이는

곳에 앉아서 "우와 신기해!"라고 이야기하면서

율마를 한없이 쳐다보고 있는 아이가 있다.

엄마 아빠처럼 보이는 커다란 율마와

아기로 보이는 작은 율마 화분까지..

책의 띠지를 벗기고 표지를 보니

여느책과는 다르다.

보통의 다른 책들은 띠지를 벗겨도 똑같은 그림인데

이 책은 띠지를 벗겨내니 아주 작은 아기 율마 화분이 하나 더 보인다.

 

 

 

그리고 띠지 안쪽에는 사진한장과 코멘트가 있다.

 

우연히 들른 화원에서 산

예쁜 초록빛 작은 율마와 함께

이 그림책이 시작되었습니다.

 

아~~ 사랑스럽다.^^

 

 

얼마 전 엄마와 화원에서 화분들을 사 왔어요.

우리집에는 별빛을 가득 먹고 자라는 작은 정원이 생겼어요.

 

그림책 색감이 너무 이쁘다.

마치 푸릇푸릇 초여름스럽다 ~~^^

 

율마라는 식물은 아주 매력이 있다.

생김새 자체가 아주 싱그럽고 시원함이 있어서

나 역시 예전 아주 예전 신혼생활을 시작하고

집 꾸미기에 한참 열정을 쏟을때 율마화분 3개를 들여서

아주 정성껏 키운적이 있었다.

율마는 손으로 쓰윽~~ 쓰다듬고 손을 냄새맡아도

마치 허브를 만진 다음처럼 푸릇푸릇 시원한 향이 났다.

물을 아주 좋아하고 햇빛과 별빛을 좋아했던 친구~~~^^

 

 

 

별빛정원이 생기고 햇빛이 떠 있는 동안 물을 주어야 하는 율마이기에

일찍 물을 가득 가득 준다~~

아기 율마는 조금 더 많이 물을 준다~

밤사이 자란 율마를 만져주고 이야기 하고

새싹들도 만져주면 상큼한 레몬 향이 난대요~~^^

그러다가 이리저리 삐죽삐죽 나온 가지들을 다듬어주어요

 

 

싹둑 싹둑~~

잇차 잇차~~

요리 조리~~

으음?   자르다 보니 버리기 아까운 가지들이 생겼어요.

 

 

 

요 아이를 어떻게 할까?

음~~~~~ 새싹이 나올 수 있을까?

뿌리도 없는데 살 수 있을까?

 

아이는 우유팩에 흙을 담고 버리기 아까운 율마의 가지를 심어요

과연 어떻게 될까요?  궁금궁금~~~~

 

예전 내가 어렸을 때 개나리 가지를 꺽어서 꺽꽂이를 했던

기억도 어슴프레 떠오른다.

노오란 개나리의 가지를 꺽어서 가위로 비스듬하게 잘라서

화분에 심고 물을 주고 쓰다듬고 하면서

뿌리가 나기를 기다리고 쳐다보았던 어렸을 적 동심 그때가 떠오른다.

 

 

 

하루하루 일주일이 지나고

물도 열심히 주고

이야기도 열심히 걸어주고

따뜻한 햇빛도 부드러운 별빛도 만나게 해주고

아주 사랑스러운 손길로 쓰다듬어주고

부드러운 눈길로 쳐다도 보아주고

그렇게 그렇게 기다려보았어요

 

 

 

우와~~~~ 엄마~~~~~

신나는 일이 생겼어요~~~^^

이제 아기 율마는 쑥쑥 자랄꺼에요~~

그런데 어느날 아이는 자장면을 먹다가 나무젓가락을 보고는

또다른 궁금증이 생겼어요~~~

음~~~~~ 어떤 궁금증일까요? ㅎㅎㅎㅎㅎ

 

너무나 너무나 사랑스러운 그림책이다~

아이도 사랑스럽고 율마도 그렇고

이책의 그림도 그렇고 색감도 그렇다.

물론 내용도 그렇다.

 

 

 

책의 뒷편에는 작가 후기가 있다.

아파트에 살면서 베란다에 별빛정원을 꾸미게 되었고

그 조그만 정원을 가꾸며 느끼는 기쁨을 그림책에 담기 시작하셨단다.

 

뒷표지의 띠지를 벗겨도 이렇게 또하나의 메세지가 있다~~~^^

작은 가지도 이렇게 생명의 위대함을 보여주고 있으니~

사랑스러운 그림책에서 주는 메세지도 아주 좋다~~~

사랑스러운 그림책

율마의 별빛 정원 이야기~~

마음 따뜻해 짐을 느낍니다~~^^

 

 

 

이 책은 출판사와 허니에듀 측에서 무상지원받아 솔직하게 작성하였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