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테스키외 & 토크빌 : 개인이 아닌 시민으로 살기 지식인마을 14
홍태영 지음 / 김영사 / 2006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민주주의가 민주주의적 전제정이 될수있다는 토크빌의 우려가 현실로 이루어진것이 이명박근혜 십년이었던건 아닌지 생각해봅니다. 토크빌은 민주주의가 사적인 이익추구만을 목적으로한 권력집중화로 인해 민주주의 전제정이 될수있음을 우려했습니다. 또한 그는 민주주의 인민들이 공적인 덕성의 부족으로 본인의 금전적 이익만을 추구하는 노예상태가 될수있음을 경고합니다. 이명박근혜의 십년은 이러한 사적이익과 공적 덕성 부재의 결과가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민주주의의 최후의 보루는 깨어있는 시민의 힘이다. -노무현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가제리 2019-06-27 00:5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깨어있기는 개뿔 ... 노무현 문재인 땜에 자유민주주의가 파괴되기 직전인데 .... 자유를 빼앗겨보고 그런소리 나오나 보지

징가 2019-06-28 05:1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깨어있기 싫으면 그냥 눈감고 귀닫고 사시면 되지 굳이 깨어서 남의 서재와서 난동부릴 필요까진 없는듯.,. 비판하시려면 좀 지적으로 합시다. 근거없고 감정적으로 들이대지 마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