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한국사 : 신사임당.허난설헌 Who? 한국사 27
다인 지음, 안광현.정병훈 그림, 최인수 정보글, 최태성 추천 / 다산어린이 / 2020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Who? 한국사 신사임당 허난설헌>


조선을 대표하는 여성 신사임당과 허난설헌을 Who? 한국사 시리즈로 만나 보았어요.

율곡 이이의 어머니, 오 만원권의 주인공으로 잘 알려진 조선 시대 여성 화가이자 일곱 자녀를 훌륭하게 키운 현모양처 신사임당~

너무 유명해서 다양한 책에서 만나볼 수 있었던 신사임당에 비해 허난설헌은 아이와 저 또한 위인전으로 만나는 것은 처음이라 더 관심을 갖고 읽어 보았어요.

허난설헌은 조선시대 여성 시인이자 여자라는 이유로 살아 생전 실력을 인정받지 못했고, 아내이자 며느리로 사랑받지 못하고 불운한 삶을 살다간 아타까운 인물이에요.



 

 

 

 

 

 

 

 

 

 

 

조선초기에는 남녀 지위가 평등해서 친정 부모님을 모시고 살 수 있었으나 조선 중기이후 여성의 삶은 완전히 달라졌죠.

신분을 엄격하게 구변하여 여성의 지휘가 점차 낮아졌고 결혼하면 남편의 집에 들어가 살게 되었어요.

하지만 신사임당은 그당시 여성들이 학문을 닦는 것은 도리에 어긋나는 일이라 보았어도 아버지의 전폭적인 지지를 얻으며 글은 물론 그림공부까지 마음껏 하며 실력을 갈고 닦을 수 있었어요.

신사임당의 그림은 풀, 곤충, 과일 등 집안에서 관찰하며 그리는 것으로 유명한데 계기가 내가 직접 보고 느낀 것을 그리면서 내 그림에 나의 혼을 담겠다는 의지 때문이었어요.

보통 따라 그리는게 전부인데 자신의 그림세계를 만들겠다는 생각은 어리지만 참 기특하더라구요. 

결혼후에도 남편의 지지와 인정을 받으며 작품 활동을 하였으며 동시에 자녀들에게도 본보기를 보이며 훌륭하게 키웠어요.

특히 본받고 싶은 점은 글공부를 좋아하는 아이에게는 학문을, 그림 그리기를 좋아하는 아이들에게는 예술을 가르치는 등 권력과 출세에 관점을 맞추기 보다는 아이의 관심사와 재능을 고려한 교육이에요.

비록 시댁의 가세가 기울어 힘든 경우에도 공부에 전념하는 남편을 방해할까봐 삯바느질로 살림을 꾸리면서 지혜롭게 가정을 이끌어가는 꿋꿋한 생활력 또한 본받고 싶더라고요. 

 


 

 

 

 

 

 

 

시대를 앞선 최고의 시인 허난설원은 책을 읽고 나서도 안타까움이 여운으로 남게돼요.

신분을 따지지 않았고 배움에 차별을 두지 않았던 아버지의 지지에 힘입어 학문과 문장 실력이 나날이 늘어나게 된 초희가 여덟 살 때 지은 <광한전 백옥루 상량문>은 제가 봐도 어떻게 이런 감성과 생각을 할 수 있을까 놀라웠어요.

상상력과 표현력이 뛰어나 감탄을 아끼지 않을 만큼 훌륭한 글을 썼던 허난설원은 자신의 호의 의미처럼 앞으로의 삶이 고달프리라는 것을 미처 몰랐어요.

난설원이란 차가운 서리와 눈 속에서 맑은 향기를 그대로 간직하는 난초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어요.



 

 

 

 

 

 

 

 

 

 

결혼후 자신의 집안 분위기와는 정반대인 보수적인 시댁.

남편과 아들을 하늘처럼 떠받들던 시어머니와 남편은 글을 쓰는 허난설헌을 이해하지 못했고 이로 인해 시댁과의 관계가 좋지 않았어요.

심지어 내가 낳은 자식을 품에 않아보지도 못하게 하는 시어머니가 너무 하다는 생각도 들었고 같은 엄마로써 너무 가슴이 아파 허난설원의  애끓는 마음에 더 공감할 수 있었고 더 애틋했어요.

자신의 재능을 제대로 인정받지 못하고 27살이라는 젊은 나이에 병을 얻어 세상을 떠난 불행한 삶이 안타까웠어요.

그나마 최초의 한글 소설 <홍길동전>을 쓴 동생 허균에 의해 <난설헌집>이 발간되어 그나마 얼마나 다행인지 몰라요.

 

 

 

 

 

 

 

 

 

 

 

 

 

 

<시대 돋보기>를 통해서는 인물의 역사적 의미와 시대상을 배울 수 있어서 인물을 이해하는데도 도움이 되고 시대를 자세히 들여다볼 수 있어서 역사, 문화, 사회를 교과 연계 학습할 수 있어 좋네요.

조선시대 여성의 삶, 질서와 예절, 결혼 문화와 장례 문화, 인물의 생애, 대표적인 작품, 인물의 교육 방식, 조선 시대의 화가와 문인들, 대표적인 여성들 등등 조선 시대를 이해하는데 많은 도움이 됩니다.

 



 

 

 

 

 

 

 

 이외에도 인물연표, 인물상관도, 한국사 연표, 한국사 탐색을 통해 독후활동을 하면서 내용을 더 깊히 생각해보며 체험학습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어 알차답니다.




<Who? 한국사 신사임당 허난설헌>을 읽으면서 시대적 배경에 굴하지 않고 시대를 앞서간 두 여성의 위대함을 배울 수 있었습니다.

자기가 좋아하는 즐겁게 하면서 꿈을 펼치고 재능을 인정받는 것이 결코 쉽지 않지만 자신에 대한 믿음과 의지가 중요하다는 것을 깨닫게 해줍니다.

만화로 술술 익히는 재미도 있지만 인물들이 활약했던 시대에 관심을 가지게 되고 알아가며 배경지식을 쌓아가는 재미도 쏠쏠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