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리학을 만나 행복해졌다 - 복잡한 세상과 사람의 마음을 꿰뚫어 보는 심리법칙 75
장원청 지음, 김혜림 옮김 / 미디어숲 / 2020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그동안 상대방이 말하는 곧이곧대로 믿기를 잘해서 낭패를 봤던 기억들이 많은데 사람들이 말하는 의도를 잘 알아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사람들의 심리를 파악해서 원활한 관계를 맺고 더이상 휘둘리지 싶지 않다.  

<심리학을 만나 행복해졌다>인간 심리와 관련된 최신 연구 결과 중 가장 주목할 만한 75가지를 정리한 재미있고 실용적인 심리 가이드다.

복잡한 세상과 사람의 마음을 꿰뚤어 보는 심리법칙 75가지.

심리학이 알려준 발상의 전환과 작은 기법으로 세상살이가 수월해진다. 
중국 150만부 판매 베스트셀러, 150만 독자의 삶을 바꾼 책이라는 타이틀에 빨리 읽고 싶어진다.


 

 

 

 

 

 

이 책은 자아 인식, 인간관계, 설득법, 투자와 소비, 행복, 직장 생활, 감정 조절 등

살면서 부딪히는 문제에 심리 법칙으로 답을 해주고 있다.


눈에 보이는 것은 사실 자기 내면의 세계다 - 쿨레쇼프 효과

최악의 상황이 일어날 수도 있다 - 머피의 법칙

번잡한 곁가지를 모두 잘라 버려라 - 오컴의 면도날

부정적인 감정은 전염된다 - 걷어차인 고양이 효과

쌓인 감정을 풀면 생산성이 올라간다 - 호손효과

섣불리 자기 인생에 한계를 설정하지 마라 - 벼룩 효과

실패는 성공이 반드시 거쳐야 할 단계다 - 킬리의 법칙

성공으로 이끄는 가장 강력한 무기 - 미소 효과

설득하려 할수록 반감을 키운다 - 한계초과 효과

일 중독은 일종의 심리 질병이다 - 일 중독 증후군

직원의 잠재력을 끌어내는 방법 - 무가치 법칙

행복의 본질은 일종의 '민감도'다 - 베버의 법칙 등등




저자의 적절한 예시, 통찰력있는 해석, 법칙의 적용은 우리가 미처 알아차리지 못한 다양한 심리 현상을 설명해 주고 있으며 결코 가볍지 않고 지루하지 않아 재미가 있다.

기존에 들어본 예시와 법칙들도 있지만 대부분 처음으로 들어보는 이름도 재미있는 생소한 법칙들이라 알아가는 재미가 있다.

복잡한 세상과 사람들을 이해하고 좀더 행복한 삶에 다가가는 시간이 될 수 있다.

습관대로 늘 하던 행동들이 심리 현상에서 비롯되었다는 것을 알고나니 신기하기도 하고, 앞으로는 매 순간 상황을 이해하고 타인을 바라보는 관점이 달라지며,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데 도움이 되겠단 생각이다.

읽을수록 심리학에 매력에 깊히 빠져든다.

 

 

 

 

 

 

 

나는 짐을 쌓아두는 습관이 있어서 물건이 필요할 때 찾는게 곤혹스러울 때가 많다.

대부분 자주두는 장소 근처이고 잘 기억하고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믿고 있는데 남편이 찾아 달라고 할 때면 갑자기 머릿속이 하애지는 경우가 있다.

한번 발동이 걸리면 끝내 뿌리를 뽑고마는 남편은 온 집안을 씩씩거리며 뒤집다시피 하는데 나는 반복해서 찾았는데도 나오지 않으면 시간을 두고 과감히 장소를 벗어나 머리와 마음을 환기시키고 찾기 시작한다.

그러면 신기하게도 아무리 찾아도 없던 장소에서 찾는 경우가 종종 있다.

중간 휴식을 하는 것이 나름 나만의 노하우라고 생각했는데 '생각을 멈출 때 좋은 생각이 떠오른다 - 브루잉 효과'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특히 공감이 되었던 법칙은 '금지할수록 더 유혹에 휩싸인다 -금지된 과일 효과'다.

명작 로미오와 줄리엣의 예시를 든 법칙으로 반항심과 호기심을 기반으로 한다.

사람들은 금지된 일을 만나면 먼저 호기심을 갖고 왜 금지 했을까?, 진짜 위험한 일이 맞을까? 생각하며 호기심이 충족되지 않으면 반항심을 품고 '금지'된 맛을 직접 맛보려고 한다.

호기심 많은 우리아이가 혹시라도 다칠까봐 못하게 하면 끝까지 시도를 해보고, 시력이 안좋아 스마트폰을 금지하면 어떻게든 숨어서 몰래한다.

금지는 오히려 뜻대로 되지 않을 때가 많다는 법칙으로 가로막는 것보다 소통하는 게 낫고 금지할 수 없는 것은 유연하게 대처하면 의외의 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

아이에게 못하게 금지하고 위협하기 보다는 살살 구슬려서 줄이는 방향으로 대화를 시도해봐야겠다.

수시로 남편과 아이에게 부탁을 할 게 많은데 먼저 호의를 베풀라는 호혜의 법칙도 잊지 말아야지.

작은 것이라도 타인에게 호의를 베풀면 사람은 강렬한 보답 심리가 생겨 은혜를 받은 후 반드시 갚고자 하는 심리가 있다.

상대에게  먼저 작은 은혜를 베푼 후 자신의 요구사항을 말한다면 상대가 요구를 거절할 가능성은 작아진다.

다양한 심리법칙을 만나면서 아~하 이런 법칙도 있구나 감탄도 하고 재미에 쏙 빠져든다.

일상생활, 가정, 회사, 사회 어디에서든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심리법칙들로 나를 알고 타인을 이해하며 세상을 바라보는 발상의 전환점이 될 수 있다.

앞으로 심리학과 더 친해지리란 예감이 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