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 6년 공부, 하브루타로 완성하라 - 공부머리를 깨우는 하브루타의 기적
전병규 지음 / 21세기북스 / 2019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유대인들의 토라, 탈무드를 사용한 하브루타는 요즘 우리나라에서 열풍과 함께 인기가 대단하죠.

질문하고 대화하며 자신의 생각을 말하는 유대인의 하브루타 교육~

<초등 6년 공부, 하브루타로 완성하라>는 초등전문가, 교육 전문가, 하브루타 전문가인 저자가 집에서는 자녀와 학교에서는 학생들과 함께 하브루타 공부를 하면서 느끼고 배운 노하우를 토대로 우리나라 초등 교육 실정에 맞게 변형해서 소개하는 자녀교육서다.

아이들이 하브루타 공부법을 만나고 나서 공부가 무엇인지, 어떻게 해야 하는지를 깨닫고 변하는 모습을 보면서 출간을 결심했다.

하브루타 공부법을 비롯해 학년별 하브루타 공부법 실전 예시를 다루고 있어서 부모와 자녀가 집에서 활용하는데 도움을 준다. 

 

 

 

 

 

 

 

 

하브루타는 아이, 엄마, 저자 세 사람이 만나 생각을 나누는 공부이다.

질문하고 대화하며 자신의 생각을 말하는 하브루타 교육은 조용히 듣고 외우기만하는  많은 시간을 학습에 할애하면서도 효과적이지 않은 우리나라 교육에 경종을 울리게 해준 유대인의 교육방법이다.

우리나라 교육도 점차 변화를 시도하고 있지만 아직 갈길이 멀다는 생각이다.

 


어떤 분야를 막론하고 성공의 방정식에서 변하지 않는 것은 올바른 방법과 충분한 시간이다.

공부에서도 성공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방법으로 충분한 시간 동안 공부해야 한다.

무조건 정답을 외우기보다는 왜 그런지 탐구하고 이의를 제기하며 다양한 측면에서 생각할 때 아이의 공부머리가 깨어난다.

하브루타 공부법으로 초등 6년간 공부법을 제대로 익히면 날이 바짝 선 도끼를 가진 나무꾼처럼 어떤 공부든 찍으면 찍는 대로 넘어간다.

공부를 잘하기 위해 시간이나 지능보다 더 중요한 것은 공부법이다.

 

 

 

 

 

 

 

어떻게 공부머리를 깨울것인가?

대화로 열고 질문으로 확장하며 생각으로 완성해야 한다.

초등 6년 동안 하브루타 대화 공부법, 질문 공부법, 생각 공부법으로 하브루타 공부법을 익히고 공부법을 실천해야한다.

공부는 학년에 따라 달라야 하며 학원에서 수업을 하나 더 듣는 것보다 스스로 공부하는 법을 익히는 게 더 중요하다.

가정에서 엄마의 지도하에 아이 스스로 익힐 수 있다.

학교에서 수업을 잘 듣고 집에 와서 그 내용을 스스로 정리하는 것만이 제대로 된 진짜공부임을 알 수 있다.

초등 1,2학년은 공부 적응과 3R's (읽기, 쓰기, 셈하기) 익히기,

초등 3,4학년은 공부 연습과 논리적 사고력 기르기,

초등 5,6학년은 공부 독립과 추상적 사고력 키우기.

학년마다 무엇에 초점을 두고 어떻게 공부해야 할지 명쾌한 공부법 실전을 제시한다.



 

듣고, 말하고, 읽고 쓰기가 누구나 할 수 있는 기본이라 생각했는데 하브루타 교육에서 얼마나 중요한지 다시금 깨닫게 해준다.

학년별 다양한 하브루타 공부법과 더불어 공부법 실전은 바로 활용 가능하다.

우리 아이 같은 경우엔 사교육을 시키지 않고 책을 읽으며 자유롭게 생각하고 대화하고, 말하기 위주로 교육을 진행해 왔는데 좀더 일찍 책을 만났더라면 좀더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었으리란 아쉬움이 있다.

어떤 부분에서 부족했는지 더 보충을 해줘야할 부분들을 무엇인지 알게 해주었다.

다가오는 겨울방학동안 아이와 하브루타 교육으로 공부머리를 깨우는 시간을 가져야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