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토끼!
양동 지음, 김구름 옮김 / 주니어예벗 / 2018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반려동물과 진정한 친구가 되는 법을 그린
<끼!>


 
 

책 표지를 보면ㅡ
귀여운 소녀가 해맑게 웃는 모습이
너무 사랑스러워 보여요-♡
토끼를 사랑하는 모습도 느껴지구요~
하지만 토끼는 그렇지 않은 것 같아요..

소녀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는
토끼는 왜 행복하지 않은 걸까요?


 


 

귀여운 소녀는 생일 선물로
좋아하는 토끼를 선물 받았어요.

어딜 가든 함께 하고,
좋아하는 딸기 머핀도 만들어 주고,
예쁘게 꾸며 친구들에게 데려가
자랑도 했어요~


 


 

소녀는 이렇게 사랑받는 토끼가
정말 행복할 거라고 생각했어요.

 

 

 
 

그러던 어느 날 꿈속에서~
거대한 토끼가 나타났어요~!!
자신을 바라보고 있는 큰 토끼를 보고
소녀는 너무 놀랐어요.

거대하게 변한 토끼는
완동물이 된 소녀를 정성껏 돌보고,
좋아하는 당근 수프도 만들어주고~
자기가 좋아하는 걸 소녀에게 해줬어요.

하지만 소녀는 토끼의 행동들이
하나도 좋지 않았어요.

소녀는 토끼와 입장이 뒤바뀌고 나서야
자신이 좋아하는 것만
토끼에게 해주었다는 것을 알게 돼요.

 

 

 

 

< 끼!>

 

 

아낌없이 사랑을 주어도
방법이 올바르지 않다면
진정한 사랑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해주는 책이에요~

최근에 반려동물에 관련된 책을
아이와 읽었는데
동물의 마음은 전혀 생각하지 않고
마음대로 행동하는 사람들의 모습을 보며
아이가 많이 화가 난다고 한 적이 있었어요.

반려동물에게
몹쓸 행동을 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책 속의 소녀는 토끼가 좋아하는 게
무엇인지 몰랐던 것 같아요.

진정으로 아끼고 사랑한다면
상대방을 존중하고,
배려하는 마음이 필요할 것 같아요~

<끼!>
은은하고 따뜻한 그림과 함께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사랑과 우정에 대해
느끼고 배울 수 있었던 이야기였는데요ㅡ
동물을 좋아하는 친구들이 읽으면
반려동물의 마음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될 것 같아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