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한국현대사 - 1959-2014, 55년의 기록
유시민 지음 / 돌베개 / 2014년 7월
평점 :
구판절판


역사라는 것은 여러 관점에서 기술되지만 이 책은 유시민 작가님(굳이 작가라 함은 당신이 그리 원하시기 때문에 이하 유작가님이라 칭하려 한다)이 몸으로 받아낸 그 시대의 감정에 대해 객관적인 사실과 함께 기술한 사적 역사서이다.
유작가님은 ‘벗이여, 미래는 우리 안에 이미 와 있습니다!‘라고 책(구판)을 마무리하셨다. 어떤 시대가 오면 늦든 빠르든 지금의 시대에 반동하는 시대가 오고, 다시 변증법적인 시대가 뒤따르기 마련이다. 지금의 시대 이후에는 어떤 시대가 도래할 것인가라는 고민을 하게 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