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명과 모더니즘 - 러시아의 시와 미학
이장욱 지음 / 시간의흐름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그 옛날의 초판본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또 한번 더 샀다. 책 앞뒤 표지가 얇아 한 손으로 말아 쥐고 읽기에 의외로 아주 편하고, 또 그럼에도 막상 책 내지 종이는 은근히 좋아 연필 등으로 메모하거나 줄 그으며 읽기에도 더 좋다. 내용에 ‘형식‘마저 이렇게 도와주니, 진정 양서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