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으름이 습관이 되기 전에 - 자꾸 미루는 버릇을 이기는 7단계 훈련법
스티브 스콧 지음, 신예경 옮김 / 알에이치코리아(RHK) / 2020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책 제목처럼 하고 싶지는 않다.

객관적으로 나를 바라봤을 때, 게으른 편이 아닌지라서 이런 주제는 원래 관심이 없다.

내가 부지런해야 하는 바램이 있다면 딱 맞는 주제이면서

2020 새해를 맞이해서도 나에게 뭔가 의미있는 메시지를 주면서

함께 새로운 각오로 도전해 볼 수 있었는데. 아쉽다

나는 조금 부지런한 편이다.

집에서도 아침에 늦게 일어나지 않는다.

늦게 일어나는 것은 뭔가 나 스스로에게 불편감을 준다.

누워있는 것보다는 뭘하든간에 일어나야 한다.

아마도 어렸을 적부터 어머님이 가르쳐준 생활습관일 가능성이 매우 높다.^^

다른 책들과 비슷하게 책에서도 미루는 습관이 있는 독자들에게 구체적으로 행동화 할 수 있는

미루지 않고 실천하는 습관을 위한 팁들을 제시한다.

책 제목에서 설명하듯이 이 책을 한문장으로 요약하자면,

자꾸 미루는 버릇을 이기는 7단계 훈련법이다.

0. 게으름을 떨치지 못하는 여덟 가지 이유

1.일단, 할 일들을 모두 펼쳐 놔라

2.딱 다섯 가지만 뽑아라

3.3개월씩 스마트 목표를 세워라

4.미루기 싫다면, 거절하라

5.주간계획표와 한 몸이 되라

6.게으름이 파고들 틈을 메워라

7.미루는 버릇을 완전히 고치려면

마지막에 저자가 이 책을 읽은 독자들에게 감사함을 느끼며

자신이 쓴 다른 책들도 읽어보라고 권유하는데, 책 목록을 보고 깜짝 놀랐다.

단지 몇 권의 책을 쓴 게 아니라 이미 자기개발서를 수 십권을 쓴 전문 작가다.

국내에서는 작가의 책 중에서 <해빗 스태킹>만 번역 출간되었다고 한다.

작가가 소개한 책들은 정확히 21권이다ㅎㅎ

사실 누군가에게 이렇게 자기개발에 대한 방법을 권하는 이야기를 책으로 쓴다는게 쉽지는 않을 것 같은데.

나에게 자기개발에 대해서 쓰라고 하면

A4 1장을 채울 수 있을지 모르겠다.

얼마전에 애들과 새해 다짐들을 5가지 이상씩 써서 얘기해보자고 했었다.

사실 그 때도 새해를 시작하는 하는데 가만 있으면 아무 의미없이 방학을 무료하게 지낼 것 같아서

아빠로서 애들에게 동기부여도 하고, 이벤트도 될 거 같아서 다짐발표를 하자고 제안했는데

반응은 시큰둥했다.

저자는 다르다. 아주 확실한 방법으로 미루는 습관을 바꿔나가야 한다는 생각이다.

이 책에서 여러분은 자신의 인생에 찾아오는 모든 일들을

아무런 압박감 없이 잘 감당할 수 있는 단순한 방법을 발견할 수 있을 것입니다.

또한 여러분이 우선하는 사안들에 예리하게 집중하고 돌발 상황들에 적절히 대응하며

그 밖의 일은 모두 영원히 지워버리는 방법을 배울 것입니다.

들어가며, 끌려다니는 삶은 이제 그만

사람마다의 각자 라이프스타일이 존재한다.

최근에는 아무래도 '사람이 먼저다'라는 말이 있듯이 대세는 일보다 사람이고,

일과 사람이 균형을 맞추는 삶이 많이 얘기되고 있다.

워낙 한국사람들이 워크홀릭한 사회에서 살다보니

여유롭게 살고 싶어도 그게 가능하지 않은 부분이 더 많다고 생각된다.

선택할 수 있다면, 경제적인 여유는 부족하더라도 여유를 가지고 살았으면 하는게 바램이다.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며칠전에도 고등학교 친구들을 만나면서 중년의 남자들이 사는 모습들을 얘기하면서 말했지만

"그래도 애들이고 가정이 있는데~~~~~"

'이것도 핑계일까'하는 생각이 갑자기 든다.

저자도 게으름을 떨치지 못하는 여덟가지 이유를 소개해는데, 우리가 다 알고 있는 이유들이다.^^

그냥 나중에 하면 안될까요

주의가 산만해질 수밖에 없잖아요

언제나 시간이 부족한걸요

차라리 모르는 게 나을 것 같아요

쉬운 일부터 하는 게 좋죠

너무 어려워서 시작조차 못 하겠어요

저자가 제시한 대로 따라해볼 만 하다.

목표를 세우되 큰 목표를 5가지 정도 세운다.

이 목표 5가지는 3개월을 기한으로 실천한다.

일일, 주간, 월간 점검을 통해서 지속성을 유지한다.

목표에 방해되는 불필요한 행동들을 제거하고 거절한다.

요약해보니까 얼핏 연초에 애들이랑 다짐발표시간에 했던 것들과 비슷한 부분도 있는 것 같다.

너무 많은 걸 하지말고, 구체적으로 한달에 목표량을 제시해서 네이버밴드에 사진으로 올리고

매월 점검과 평가를 하자고 했었는데^^

삶을 대충 살지는 않은 것 같다. ㅎㅎ

뭘해도 남들이 원하는 삶이 모습도 알것도 같고, 그 안에 숨은 불편한 사실들도 보이는 것 같고 그렇다.

어쨌든 새해를 시작하는 시점에 맞는 책인 것은 분명하다.

저자가 이 분야만큼은 손에 꽉 쥐고 있으니 일단 저자를 믿고 도전해 볼 분들은 시도해봅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