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 팔아서 땅을 사라 - 대박땅꾼 전은규의
전은규 지음 / 국일증권경제연구소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런 책은 처음이다.

집을 사는 것도, 땅을 사는 것도 관심이 없을 뿐더러

경제에 대해서도 별로 관심이 없어서다

그런데도 책을 보면서 전은규라는 저자의 내공을 느끼게 되었고

다양한 분야에서 뛰어난 사람들의 지혜와 통찰을 느끼데 되었다.

일단 대박땅꾼 전은규씨는 이 책말고도 많은 책을 썼다.

'집 없어도 땅은 사라', '당신의 땅을 가져라' 등등

땅에 대해서 만큼은 전문가인 것은 확실한 것 같다.

뿐만 아니라, 자신의 땅에 대한 노하우와 구체적인 땅에 대한 정보를 독자들과 적극적으로 공유하는 것도 새롭다.

사실 이 책을 보면서 재밌었던 것은

책내용이 실제의 땅에 대해서 얘기를 하고 있고, 실제사례들을 가상의 주인공일 수도 있지만

상담사례처럼 이야기를 풀어가고 있어서 쉽게 읽을 수 있었다.

더우기 부동산 관련된 용어는 보기만 해도 지나가버렸는데

아주 쉽게 설명해주고 있다.^^

물론 이 책을 본다고 해서 저자가 갖고 있는 땅에 대한 안목이 바로 서는 것도 아니고

실제로도 땅을 바로 사서 부자가 될 수 있는 것도 아니지만

앞에서 얘기했듯이 세상 모든 것에는 이치가 있듯이

그 동안 관심을 갖지 않았던 분야에 대해서도 좋은 지식을 쌓는 계기가 되었다^^


저자가 땅에 관심을 가지게 된 계기를 들어보죠

나 역시 20대 후반부터 잠자는 시간을 빼고 늘 땅 생각만 했다.

박봉과 야근으로 돈도 시간도 쪼들리는 삶에서 벗어나고 싶은 절박함이 있었기에

대박땅꾼이 될 수 있었다. 숙박비가 아까워 소형차 안에서 쪽잠을 자면서도

땅 보러다니는 일에 미쳐 있었다. 당시 내 손엔 항상 지도와 지역신문이 들려 있었다.

p.4 프롤로그, 공부하고 발품 판 만큼 보답하는 토지

책은 다른 책들보다 가로가 조끔 더 길다. 불편할 줄 알았는데,

책 내용중에 땅에 대한 정보들을 실제사진을 첨부하고 설명내용이 있어서인지 오히려 보기가 편한 선택이었다.

목차는.....

1장 30대 왕성급, 경매에 도전하라

2장 40대 나신중, 행동할 타이밍 결정하기

3장 50대 도전녀, 임야로 인생역전하기

4장 60대 노신사, 노후와 건강 두마리 토끼 잡기

저자는 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나이에 따라 특징이 있다고 생각을 한 것 같다.

그래서 연령대별로 부동산을 대하는 특징들을 만들어 놓고 재미있게 이야기를 하고 있다.

중간중간에 실제 현장답사(임장)를 한 내용에 대해서도 설명해 주면서

저자만이 대박꿀팁과 조언을 해주고 있다.

조언은 다음과 같이

문제나 장애에 집착하는 사람과 기회를 보는 사람이 있다.

'~때문에 안 돼'라고 생각하면 영영 하지 못한다. 하지만 문제를 직면하면 답이 보인다.

땅을 매입할 때도 마찬가지다.

장애물에 집착하지 말고 기회를 봐야 한다.

땅이 꺼져있는 게 흠이지만 성토만 하면 바닷가 조망권은 물론 동반 지가 상승효과도 얻을 수 있으므로 그 기회를

볼 수 있어야 한다.

p.106

이 책으로 부동산에 대한 편견을 깨게 되었다.

부동산으로 돈을 버는 것이 마치 노력없이 돈을 버는 것처럼 생각해 왔던 편견아닌 편견이 있었는데

노력없이 단순히 좋은 땅으로 돈을 벌 수 있는게 아니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물론 돈을 벌기 위해 땅을 보는 방법을 아는 것도 필요하지만

기본적으로 우리가 살고 있는 것이 집이고, 작물을 경작하는 것이고 밭이고 논이다.

그리고 도시나 농촌이나 그 토대는 땅이다.

여러분에게 땅에 대해서 재미있게 알 수 있는 기회를 권한다.

공부하고 발품을 판 만큼 땅을 보는 안목이 생기고,

안목이 높아질수록 좋은 땅을 찾을 수 있다.

땅에 씨를 뿌리면 열매를 맺는 것처럼

땅을 찾고 찾으면 시세차익이라는 열매를 맺게 해준다.

p. 마지막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