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똑한 하루 독해 1단계 A : 예비초~1학년 - 기초 학습능력 강화 프로그램 똑똑한 하루 독해
천재교육(참고서) 편집부 지음 / 천재교육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5세에서 초등학생을 가르치고 있는데 어른의 눈이 아닌 아이의 시각으로 된 책이 제일 좋더라고요. 목차와 내용을 보니 아이들이 즐겁게 배우면서 좋아할만한 구성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재즈 라이프 Jazz Life - 만화로 보는 재즈음악 재즈음반
남무성 지음 / BOOKERS(북커스) / 201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음악에 대해 제대로 알고싶어 장르공부를 시작했는데, 블루스와 재즈를 모르면 지금의 음악을 모르겠더라구요. 힙합과 락을 배우게 될 줄 알았는데 생소한 블루스와 재즈라 처음엔 당황했지만 배울수록 그 매력에 빠지게 되었습니다.
아직 걸음마수준이지만 책의 고급짐과 다량의 정보가 느껴집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모두의 3D펜
3D프린팅펜창의융합교육협회 지음 / (주)에일리언테크놀로지아시아 / 2019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3d펜으로 너무 많은 걸 만들고 싶은데 유튜브로 남이 만드는거 구경만 하고 직접 해보진 못했어요. 이 책보니 해보고 싶은게 많아서 하나 사야될 것 같아요. 만드는 재미와 입체적으로 생각해보는 교육적 효과도 있을 것 같아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모차르트 - 천재 작곡가의 뮤직 로드, 잘츠부르크에서 빈까지 클래식 클라우드 7
김성현 지음 / arte(아르테) / 2018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인간 모차르트에 대해 자세히 알게 된 유익한 시간. 클래식 잘알못이 드디어 모차르트와 클래식에 관심 갖게 해준 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모차르트 - 천재 작곡가의 뮤직 로드, 잘츠부르크에서 빈까지 클래식 클라우드 7
김성현 지음 / arte(아르테) / 2018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부끄럽지만 나는 클래식에 있어선 문외한이다. 중학교때 억지로 클래식관련 숙제를 한 적 있지만 애초에 없던 관심사라 누굴 조사했었는지 기억도 나지 않았다. 모차르트 아니면 베토벤 아니면 슈베르트 였겠지 정도..또한 아마데우스 영화도 학교에서 보여줘서 한번 보고 그 후엔 살리에르증후군의 관점으로 봤기에 모차르트보단 두배우의 피튀기는 연기력에 감탄을 했다는 정도만 기억이 있다.


그러다 우연히 이 책 '모차르트'를 발견하게 되었다.처음엔 단순히 표지가 이뻐서 관심을 가졌는데 찬찬히 살펴보니 작년쯤 레드벨벳이 '배틀트립'이라는 프로그램에 나와서 소개해줘 재밌게 보았던 그 잘츠부르크가 모차르트의 고향이라는 게 기억이 났다. 하지만 영화'사운드 오브 뮤직'의 배경이기도 한 그 곳을 이미 생생하게 한번 봤음에도 워낙 모차르트에 관심이 없어서인지 안타깝게도 전혀 기억이 나지않았다.


하지만 이번엔 좀 알고 싶은 생각이 들었다. 나이를 먹어서인지 클래식도 좀 알고 싶었고, 기왕이면 천재작곡가 이야기를 좀 들어서 아는척도 하고 나에게 도움이 될만한 게 있음 얻고 싶었다. 그래서 책을 구매했고,클래식&모차르트에 대해 엄청난 분량의 정보가 쏟아질 준비를 하고 있었다.


하지만 기대와 달리 책을 읽는 내내 난 뭔가 얻으려는 생각은 없어지고 18세기로 날아가 모차르트 주변에 떠다니는 유령처럼 모차르트의 여행에 동행한 동반자의 느낌이 강하게 들었다. 그건 모차르트의 일생을 최대한 정확하게 남기기 위해 오랜시간 애썼던 부인 콘스탄체,콘스탄체의 재혼남편,모차르트 누나인 난네를의 노력과 아버지 레오폴트와 모차르트의 소중한 편지들과 작가님의 열정 덕분이었다. 그리고 그 노력과 편지들은 감사하게도 별다른 노력없이 얻게 된 나의 소중한 간접체험이 되어주었다. 


더욱이 며칠에 걸쳐 읽어서 그런지 함께 여행 떠나 책 순서대로 순회공연과 모차르트의 성장을 레오폴트와 함께 지켜보는 느낌을 받았고, 잘츠부르크와 18세기 유럽,영화 아마데우스와 모차르트의 삶을 모두 경험하고 관통하고 온 느낌이 들어 현실감을 잃을 정도의 생생함을 느꼈였다.


결국 어느순간 나는 궁금함을 참지 못해 직접 모차르트 앨범을 검색하여 책을 읽는 내내 재생해서 눈과 귀로 모차르트의 삶을 온몸으로 받아들이는 지경까지 되었다.

그야말로 모차르트 음악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물꼬가 트인 것이다.


그리고 한때는 아버지의 자부심으로, 또 한때는 자신감으로 충만한 예술가의 눈으로 모차르트를 바라보기도 했지만 결국 얕게나마 가지고 있던 모든 프레임(신동,천재작곡가,요절한 비운의 예술가,아마데우스 주인공,천사,,)이 벗겨져 인간 모차르트의 삶을 볼 수 있었다.


특히나 일자리를 얻기 위해 여행을 다니며 여기저기 문을 두드렸던 구직자 모차르트,취업난으로 고생했던 청년 모차르트,실패에 맛보고 고뇌하는 인간 모차르트,때론 유치하고 질투하고 부끄러운 감정을 표현했던 어른아이 모차르트,경제문제로 괴로워하는 현대인 모차르트,아버지로 인해 성공했고 아버지를 벗어나 날 수 있었지만 결국 아버지의 부재로 위태로워진 아들 모차르트,타고난 재능 뿐 아니라 엄청난 노력으로 과로까지 하며 자신의 역량을 발휘했던 워커홀릭 모차르트,인간의 생로병사와 희노애락을 모두 똑같이 경험했던 사람 모차르트를 만나게 되어 한층 더 가까워지고 친근한 느낌이 들었다.

말그대로 모차르트는 음악적&예술적 능력은 풍부했지만 우리와 똑같은 인간이었다는 걸 알게 된 것이다.


또한 여태 영화때문에 모차르트를 질투하고 독살한 줄 알았던 살리에르가 사실 모차르트의 아들을 가르치고 모차르트와 같이 협업했던 너무 괜찮은 선생님이라는 것과 

톨스토이 부인처럼 악처로 알고 있었던 부인 콘스탄체가 사실 그녀 스스로도 음악가였으며 모차르트전기를 남기기 위해 고군분투한 훌륭한 부인 이라는 것,

아들의 성공으로 덕보려던 아버지가 아닌 아들의 재능을 꽃피울 수 있게 헌신하고 천재 모차르트를 만든 위대한 아버지 레오폴트라는 존재에 대해 알게 되어, 뭔가 정확한 정보를 갖게 되었다는 뿌듯함을 느끼기도 했다. 


이 책으로 신동의 비법 같은 건 얻지 못했지만 인간 모차르트라는 소중한 음악가를 알게 되고 솔직하게 만날 수 있어 기뻤다.

모차르트의 관한 첫 책이라 아는 건 없지만,,느끼기엔 작가님의 엄청난 노력과 수고가 고스란히 책의 밀집도로 남겨졌다는 것과 사진,자료,설명 등 뭐하나 빠지는 게 없어 부족함을 못느꼈다는 것이다.


읽는내내 모차르트도 배우고 같이 여행한 기분이 들어 좋았고, 알찬 구성이 마음에 들었다.

언젠가 나도 꼭 잘츠부르크부터 프라하,빈,파리 등 모차르트의 숨결과 발자국을 따라 여행하고 반드시 내가 직접 찾아가 부르크가르텐 입구에 있는 모차르트 동상과 뒷면 부조의 모차르트 조각과 눈맞추고 올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