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모 사피엔스 씨의 위험한 고민 - 미래 과학이 답하는 8가지 윤리적 질문
권복규 외 지음 / 메디치미디어 / 2015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호모 사피엔스 씨의 위험한 고민 

권복규 외

메디치 


 나는 과학이라는 학문에 능하지는 않지만 좋아하는 편이다. 그럴 수 있던 배경에는 초등학생 때 재밌게 읽었던 과학/인문학 토론 책이 있지 않나 싶다. 그 책은 원자력 에너지나 환경 오염 등 환경 문제부터 사형제도 같은 사회 문제까지, 다양한 주제를 놓고 찬반 입장에서 주장을 펼치고 토론하는 형식으로 되어 있었다. 당시 너무나도 재미있게 읽었고, 나의 학문 소양을 닦는 데에도 큰 도움이 되었다. 이 책에 흥미가 들었던 이유는, 먼저 제목을 보고 ‘호모 사피엔스가 어떤 고민을 했길래 위험하다고 했을까?’ 하는 궁금증 때문이었다. 두 번째 이유는 앞서 말한 책처럼 과학과 인문학을 접목시켰다는 점이나, 다양한 주제에 대한 관점이 정리되어 있는 형식이 마음에 들어서였다.

이 책의 주제들은 포스트 아포칼립스, 과학과 휴머니즘, 로봇의 인권, 원자력 반대와 에너지독립, 인류의 멸종 가능성과 미래로 총 여덟가지이다. 이중에는 예전 책에서도 읽었던 익숙한 주제들도 있고, 거의 처음 듣는 어려운 단어들도 있었다. 예를 들어, 포스트 아포칼립스라는 단어가 생소해서 검색해 봤더니 대규모 종말을 그린 장르라는 뜻이있고, 빅브라더는 정보의 독점으로 사회를 통제하는 관리 권력이나 그러한 사회체계 라는 의미를 담고 있었다. 이 책을 읽지 않았더라면 관심도 없었을, 어쩌면 아예 몰랐을 단어들을 구체적으로 알 수 있어서 좋았다.

책 내용에 대해 얘기를 해보면, 주제들 하나하나가 매우 흥미롭고 현대인들이 꼭 알아야 하는 것들이라고 느꼈다. 나는 생명과학에 관심이 많아서 6번째 장인 ‘유전공학의 저울추:디스토피아와 유토피아 사이에서’ 가 가장 인상적이었다. 이 부분은 내가 중학교 과학 시간에 봤던 영화 <가타카>를 인용하여 유전공학의 이면성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이 영화에서는 사람을 유전자로만 평가하고, 유전자에 따라 적격자와 부적격자로 분류하는 무서운 사회가 등장한다. 하지만 벌써 자녀의 유전자 중 마음에 들지 않는 것은 없앨 수 있는 유전자 편집이 개발된 이상, 가까운 미래에 영화 속 사회가 현실이 되어버리는 것도 무리는 아니다. 생명공학은 갈수록 발전하겠지만, 그 미래가 유토피아와 가까워 지기는 어려울 것이다. 저자는 이 챕터에서 ‘과학이 전진하는 발걸음을 조금 느려지더라도 신중하게 내딛어야 한다’ 라고 말하고 있다.

나 또한 지금의 기술 발전 속도가 빠른 것이 결코 긍정적이라고 생각하지만은 않는다. 성급하게 발전만을 계속하다가는 인류의 미래가 위험할 수도 있다. 때문에 한 발 더 나아가 안전하고 균형잡힌 사회를 꾸릴 수 있도록 모두가 노력해야 할 것이다. 

이 책은 단순한 과학책이라기보다는, 우리 사회와 미래에 대해서 생각해 보게 하는 기회이다. 그렇기 때문에 과학과 사회 대해서 고민이 많은 사람이나 수준 높은 과학책을 읽고 싶은 사람, 과학을 어려워 하는 사람 모두 읽어 보면 깊게 빠져들 수 있을 것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호모 사피엔스 씨의 위험한 고민 - 미래 과학이 답하는 8가지 윤리적 질문
권복규 외 지음 / 메디치미디어 / 2015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고등학생 딸, 수학과 수행평가용 선택교재이다... 4권의 책 중에서 딸아이가 직접 선택하여 읽고 감상문까지 작성해 올렸다~ 수행이 무섭기는 무서운가보다 제목부터가 으시시하게 어려워 보인다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블랙 머니 밀리언셀러 클럽 148
로스 맥도날드 지음, 박미영 옮김 / 황금가지 / 2017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다 늦게 시작한 일로 좀처럼 책읽기를 하지 못하고 마음 졸이기를 하고 지낸다...쯧쯧쯧... 다시 독서생활에 돌입하고 싶은 생각에 로스 맥도날드의 <블랙 머니>를 선택해서 유쾌한 독서를 꿈꿔 본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6~2017 변액보험 판매관리사 핵심 100선 - 최신 개정판
네오머니 지음 / 네오머니 / 2016년 11월
평점 :
구판절판


변액보험 판매관리사 핵심 100

네오머니 지음

네오머니


 어찌하다보니, 늦은 나이에 보험에 대해 접하게 되고, 지난 9월에 생명보험 설계사 시험을 치루면서 보험 설계사라는 직종과 인연을 맺게 되었다. 별다른 생각없이 생명보험 회사에 발을 담그고, 변액보험 판매관리사 공부를 하고 지난 11월 2일에 변액보험 판매관리사 시험까지 응시하게 된다. 아직 아무런 계획이나 작정도 없이 그저 물 흐르는데로 맡기고 부닥쳐보자는 심정으로 끌려가고 있는 셈이다. 

생명보험 설계사 시험의 경우는 회사에서 교육을 시간표에 맞춰 진행하고, 모의고사도 10회 이상을 치루면서 관리를 해주기 때문에 별다른 수고없이 편하게 치뤘고, 모의고사를 통하여 어느 정도의 점수를 받을 수 있을 지 예상할 수 있었기에 접수와 응시에 따르는 과정조차도 아무런 부담없이 취득할 수 있었는데, 이번 변액보험 판매관리사의 경우는 3일간의 짧은 교육만 진행이 되며 접수와 응시에 따르는 모든 과정을 개개인이 진행을 해야하는 것도 수고스럽지만, 모의고사를 진행하지 못했기에 시험을 치루고 나서도 아무런 감을 잡을 수가 없어서 조금은 답답했다. 등록과 실적에 따르는 부담도 배제할 수 없는 데다가 자격 시험 공부를 같이 병행해야 하기에 심적으로도 그리 쉬운 일은 아니였는데, 이번 공부를 통하여 나이 먹어서 공부를 한다는 것이 여간 힘든 일이 아니라는 것을 절감하게 되었다. 집중하기도 쉽지 않고, 읽고 읽어도 내용을 숙지하기가 참 어렵다는 것을 깨달았다. 공부도 젊을 때, 아니 어릴 때 해야한다는 생각에 조금은 우울해지기도 했다는…….

변액보험 판매관리사 교재의 내용을 살펴보면, 

첫 장에는 '금융시장의 이해'를 다루고 있는데, 이 부분의 내용이 제일 어려웠다. 금융시장의 기능 6가지 vs 금융기관의 역할 3가지 비교를 시작으로 단기 금융시장 vs 장기 금융시장의 차이점, 단기 금융시장에서 거래되는 금융상품, 파생금융상품시장, 금융통화위원회의 금리정책, 금리의 의의 및 종류, 금융기관의 종류 - 은행, 금융투자업자(증권회사), 비은행예금취급기관 - 상호저축은행, 신용협동기구, 우체국예금, 종합금융회사, 비은행예금취급기관 - 자산운용회사(집합투자업자)와 기타 금융기관 등의 내용을 익혀야 하는데, 일반 상식이라고 하기에 다소 넘치는 전문적인 내용을 초반부터 많이 애를 먹었다. 

자본시장법, 여수신상품 등 모르고 살아도 전혀 불편하지 않은 내용들과 주식, 기업공개, 증자, 상장과 대체결제제도, 주식 매매거래 제도, 명의개서제도, 매매거래 중단제도, 프로그램매매 호가관리제도, 공시제도와 불공정 거래행위 방지제도 등 수준 높은 내용들이 계속 나온다.

이에 반해서 2장에서는 '생명보험의 이해'에 따른 생명보험의 개념 및 운영원리와 생명보험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을 다시 복습할 수 있었기에 제일 수월한 부분이었다. 
그 다음의 3장 역시 '변액보험의 이해'를 다루고 있는데, 아무래도 이 부분이 제일 중요한 부분인 듯 해서 비교적 많은 시간을 할애해서 공부해야 했던 것 같다. 변액보험의 역사부터 자산운용, 변액보험의 사망보험금과 상품구조, 최저보증옵션, 변액연금보험변액종신보험, 변액유니버설보험, 변액보험의 현금흐름 등을 다루고 있다.

그 다음의 4장 역시 '보험공시 및 예금자보호제도'를 다루고 있어서 어렵지 않은 내용이었다. 아무튼 우여곡절 끝에 현재에 이르렀고, 생각한 것보다 좋은 점수로 변액보험 판매관리사 시험에도 합격을 하여 편안하고 부듯한 마음으로 11월을 보낼 수 있어서 좋다~~

2017.11.4.  두뽀사리~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EBS FM Radio 김대균 토익 킹 2017.11 (교재 + CD 1장)
두산동아 편집부 지음 / 동아출판(방송교재) / 2017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매달매달 꾸준이 본 교재로 성실하게 영어공부를 해가면서 계속 토익 시험도 치루고 있는데 여간해서는 성적이 오르지 않으니 곁에서 지켜보기가 참으로 힘겨운 일이다... 조금 더 화이팅해서 힘차게 날아 오르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