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완벽한 가족
애덤 크로프트 지음, 서윤정 옮김 / 마카롱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72.  그래서 나는 모든 사실을 숨기려고 한다. 나는 멈취야만자 한다. 그렇지 않으면 모는 게 끝나버릴 것이다.
   그런 위험을 감수할 수는 없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의 완벽한 가족
애덤 크로프트 지음, 서윤정 옮김 / 마카롱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47. 자기 엄마를 닮았다는 이유만으로 수 많은 중년 여성을 살해한 영국 최악의 연쇄 살인범 해럴드 시프먼이 좋은 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의 완벽한 가족
애덤 크로프트 지음, 서윤정 옮김 / 마카롱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02. 자꾸 사라지는 남편, 상자 안에 든 그림들, 피로 물든 야구 모자. 우리 집 뒷문에서 겨우 이삼백 미터 떨어진 곳에 있던 라일리 마컴의 시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의 완벽한 가족
애덤 크로프트 지음, 서윤정 옮김 / 마카롱 / 2019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01.   크리스가 요즘 낚시를 자주 다니는 게 이것과 관련된 것 같다. 나는 잦은 낚시가 그의 심리 상태를 보여주는 증상이라고 생각했는데, 그게 아니라 아마 원인인 것 같다. 어쩌면 나에게서 떨어져 있는 시간이 그에게 내가 필요하지 않는다는 걸 깨닫게 했을지도. 하지만 설마 자기 딸에게도 그런 식으로 느끼지는 않지 않을까?
      만약 진실이 알려진다면 크리스와 에비의 사이는 보통의 부녀 사이보다는 멀어질 게 분명하다. 하지만 에비를 완전히 밀어내는 것과는 거리가 먼 일이다. 초보 부모들 모두 이렇게 분투하고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네메시스의 사자 와타세 경부 시리즈 2
나카야마 시치리 지음, 이연승 옮김 / 블루홀식스(블루홀6) / 2018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메시

나카야마 시치리 지음 / 이연승 옮김

블루홀식스(블루홀6)


 지난 14일, 작은 딸의 대학입학수학능력시험에 이어 두 차례의 수리논술, 과학논술을 치르고 그 와중에도 틈틈히 책읽기를 해보려고 애를 썼다. 일본 추리소설계의 '이야기의 장인'이자 '반전의 제왕' 나카야마 시치리의 '와타세 경부 시리즈'의 1편인 테미스의 검에 이어 2편 네메시스의 사자』를 만났다. 사실 하루종일 매달려 있었지만 마음이 편치 않은 탓에 진도를 나가지 못한 상황이다.

이번에는 사형제도의 문제점을 날카롭게 도려내는 사회파 미스터리다. 이야기는 중대한 살인 사건을 일으켜 사형 판결을 받는 것이 타당하지만 가까스로 사형을 면하고 무기 징역을 받은 죄수의 가족이 연달아 살해당한다. 그 살해 현장에는 피로 쓰인 '네메시스'라는 글자만 남겨져 있다. 네메시스의 정체는 무엇인가. 그는 피해자 유족의 대변자인가, 희대의 연쇄 살인마인가? 네메시스는 단순히 사적 복수를 하려는 것인가, 사법 체계에 테러를 가하는 것인가?
원죄를 테마로 하는 『테미스의 검』의 연장선상에서 『네메시스의 사자』는 이제 사형제도에 대해 심도있는 물음을 던진다. 덤으로 '나카야마 월드'의 매력적인 등장인물들이 총출동하는 묘미도 느낄 수 있다.

1 사분 (私憤)은 개인의 일로 인하여 일어나는 사사로운 분노. 또는 사적인 일로 느끼는 분노를 말한다.
2 공분 (公憤)은 공중() 같이 공적() 일로 느끼는 분노를 말하며,대중의 분노 순화된다.
3 비분 (悲憤)은 슬프고 분함을 뜻한다.
4 우분 (憂憤)은 근심하며 분하게 여기거나 그런 마음을 말한다.
5 의분 (義憤)은 불의에 대하여 일으키는 분노를 말한다.
6 원분 (怨憤)은 원한과 울분을 아울러 이르는 말이다. 

태안의 천리포로 1박2일의 워크샵을 다녀오고 나니 또 일주일이 훌쩍 지나가 버렸다.

2019.11.21.(목)  두뽀사리~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