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극히 문학적인 취향 - 한국문학의 정상성을 묻다
오혜진 지음 / 오월의봄 / 2019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좋은 비평이 왜 필요한지, 제대로 된 문제의식을 어떻게 다루어야 하는지 보여주는 속시원한 책. 그동안 곱씹던 답답함을 명쾌하게 두루 짚어준다. 내내 기다려오던 바로 그 작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