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스틱이 가득한 지구 - 우리가 구하는 법
닐 레이튼 지음, 유윤한 옮김 / JEI재능교육(재능출판) / 2019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최고의 발명품에서 지금은 환경 오염의 주범이 되고 있는 플라스틱!

플라스틱에 대한 모든 것을 알아보며 왜 문제가 되는지 논픽션 그림책을 통해 알아봐요.

 

[플라스틱이 가득한 지구]는 플라스틱에 대한 지식과 함께 문제점도 살펴보고,

우리가 할 수 있는 올바른 실천방법까지 알려주는 환경 그림책이에요.

9개국 동시 출간되는 책이라 전세계 많은 사람들이 보게 될 이 책을

우리 아이들도 읽어보면서 환경이 보내는 메세지를 잘 전달받았으면 좋겠어요.

 

우리가 일상에서 사용하는 물건들은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진 것이 많아요.

책을 보면서 아이들과 우리 집, 주변환경 등에서 플라스틱을 찾아봤는데 정말 쉼없이 물건들이 나와서 새삼 놀랐어요.

플라스틱이 발명된 후 사람들은 플라스틱을 되도록 모든 것에 많이 사용했고,

그렇게 사용하다보니 이제는 어디에서나 쉽게 볼 수 있는 플라스틱이 되었는지도 모르겠어요.


 

몇 년이 흐르고, 또 몇 년이 흐르고, 또 몇 년이 흘러도...

하지만, 문제가 생겼어요.

사람이 만든 플라스틱은 자연에 있는 다른 것들처럼 자연분해가 되지 않는다는 사실!

오랫동안 변하지 않는 플라스틱의 장점이 이제는 반대로 가장 큰 문제가 되었지요.

자연분해 되지 않는 플라스틱은 아주 긴 시간이 지나도 계속 그대로 있는데

그림이 그 모습을 너무 잘 설명해주고 있어서 아이들 또한 쉽게 이해할 수 있었어요.

 

플라스틱이 잘게 부수어질 수는 있어도 사라지지는 않기 때문에 문제는 여기에서 끝나지 않아요.
점점 더 작은 플라스틱 조각이 되어 결국 바다로 흘러가고, 바다에 사는 생물들에게 큰 위협이 되고 있는걸요.

플라스틱 쓰레기들이 모여 커다란 쓰레기섬이 하나둘 생겨나고 바다에 떠다녀요.

결국 플라스틱은 돌고돌아 다시 우리 인간들에게 돌아올 것이고,

그 때는 예전처럼 편리한 플라스틱이 아니라, 위험한 요소가 되어 있지 않을까요?

플라스틱으로 가득한 지구를 상상해보세요.

정말 상상하고 싶지 않을 정도로 그런 일이 없기를 바랄 뿐이에요.

책에서는 플라스틱에 대한 정보와 문제 뿐만 아니라, 바른 해결방안도 같이 나와서

아이들과 실천방법이나 해결점 등을 함께 생각해 볼 수도 있었어요.


우리가 당장 할 수 있는 일부터 찾아 하나하나 실천해봐요.

모두가 노력해야 하고, 오랜 시간이 걸릴 수도 있겠지만, 우리는 해낼 수 있을 거에요!

재미있는 그림과 아이들 눈높이에 맞는 자세한 설명으로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책이었어요.

구성이 하나부터 열까지 매끄럽게 연결되어 있어서 점점 확장하며 깊이있게 알아갈 수 있고요.

특히나 사진이 적절하게 섞여 있는데 수중 촬영 전문가가 찍은 사진이라 그런지 더 실감나게 다가와 좋았어요.

환경 관련 이야기가 다소 지루할 수도 있는데 우리가 꼭 알아야 할 내용이기도 하잖아요.

이렇게 잘 짜여진 재미난 환경 그림책으로 아이들에게 알려주면 좋을 것 같아요.



^ㅡ^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