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ook] [BL] 무심결에-kiss-
이림 / 파란달 / 2020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베타지만 웬만한 알파보다 뛰어난 외모와 능력을 갖춘 수현.

언제나 자신감 있는 태도로 순조로운 삶을 살아왔던 그에게 어느 날 위기가 닥쳤습니다.

갑자기 그의 아랫도리가 반응을 보이지 않으면서 여자 친구와 헤어지고, 병원에 다녀도 차도가 보이지 않는 난감한 상황에 인생 최초로 좌절을 겪게 되는데요.

하필 사내에서 제일 대하기 힘든 법무팀의 서도경 변호사와의 입맞춤에 반응이 올 줄이야?!

 

능력남X능력남 조합은 언제 봐도 좋아요. 둘 다 자기 분야에서 평이 좋고 잘난 놈들이라 흐뭇했습니다.

같은 남자에게 자신이 반응한다는 사실을 처음에는 인정하지 못해서 방황하던 수현이 도경과의 접촉이 기분 좋다는 것을 인정한 뒤로는 빼지 않고 쭉~ 직진해서 마음에 들었네요. 아주 상남자야!!

일단 처음엔 내가 깔리고 나중에 도경이 방심하면 먹어버려야지 생각하는 패기도 좋았습니다. 물론 그 일이 실제로 일어나는 일은 없지만요

 

도경이 수현에게 거리를 둘 때 빼고는 답답한 내용이 없고 전개가 빨라서 좋긴 했는데 수현이 왜 도경과의 스킨십에 반응하기 시작했는지는 결국 나오지 않아서 끝까지 너무 궁금했습니다.

부전한 그곳의 반응이야 여러 요인이 있으니 갑자기 그럴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온갖 애를 써도 묵묵부답이던 곳이 도경과의 입맞춤 한 번에 기립하는 건 이유가 있을 거라고 생각했거든요.

설마 수현이 알고 보니 발현하지 않았지만 오메가 형질을 가지고 있었던 것인가? 하고 의심하면서 봤는데 그것도 아니고...

도경이 수현에게 관심을 가지기 시작한 이유는 나중에 나와요.

 

풀리지 않은 수수께끼 때문에 아쉬움이 남긴 했지만 뛰어난 알파X알파와 견줘도 부족함이 없는 베타 조합 좋아해서 재밌게 봤습니다.

외전에서 드러난 도경의 비밀(?)과 그에 맞는 상황극도 좋았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