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자의 기억법
김영하 지음 / 문학동네 / 2013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예전 영화 메멘토, 살인의 추억이 떠오르는 책이다. 반드시 반전이 있을거라고 생각했고 그것을 유추하려고 짧은 패러그라프라 집중해서 읽었지만 책이 얇아 반에 반나절도 안걸려 읿을 수 있는 분량이다.예상했던 살인자의 기억의 변질은 맞지만 소름끼칠 정도로 자기자신을 얽에는 정신적 구속이 너무나 강렬했던 주제였다.주인공의 염세주의적 성격과 그의 살인이 증오에 의한 것인지, 묻지마 살인인지, 살인의 이유가 구체적으로 나오지 않는 것이 주인공의 내면 세계를 이해하는데 불친절했다고 느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