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래 - 제10회 문학동네소설상 수상작
천명관 지음 / 문학동네 / 2004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인터넷에 숨죽이고 보는 소설을 치면 일본소설 고백과 천명관의 고래가 상위랭크 되어있다.

본래 흡입력이 있는 소설은 좀 자극적이고, 문체가 짧아야 읽는 속도도 나고, 빠져들 수 도 있으리라.

 

그런데 고래는 그 내용이 너무 흉폭하다. 주인공의 자태는 둘째치고 이야기 속 배경이 음울하고, 어두워 아무리 재미를 쫒고 싶어도 기분이 상하는 것은 어쩔 수 없다.

 

책을 한 번 잡으면 책이 아무리 두꺼워도 읽지 않으면, 찜찜한 기분을 참을 수 없는데, 이 책은 찜찜한 기분보다 불편한 기분이 너무 꺼서 80페이지를 읽다 덮어 버렸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