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그늘 3
박종휘 지음 / 은행나무 / 2016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대장정이 끝이났네요
이렇게 마음이 따뜻해지는 소설이라니....
한동안 생채기나는 소설만 봤더랬는데
그 상처를 치료해주는 치료의 책이었습니다
누가 드라마로 안만들어주나~
채봉역으로 이영애님 추천합니다
무조건 보세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