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미친 페미니스트 여자친구
민지형 지음 / 나비클럽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웃다가 울게 되는 소설. 정말 재미있고 의미있는 소설이다. 둘이 어떻게 될지 궁금해서 손에서 책을 놓을 수가 없다. 먼저 읽은 이들이 왜 한번 잡으면 끝날 때까지 놓을 수 없다고 했는지 알 것 같다. 처음에는 너무 웃기고 적나라해서 웃음이 터지다가 나중엔 뭉클하다.ㅠ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