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못 끼운 단추는 처음부터 다시 끼워도 늦지 않다
타고 아키라 지음, 김난주 옮김, 선현경 그림 / 재인 / 2004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느긋하게 첨부터 나에겐 어색한 단어이다.

하지만  이책을읽고서 아이들을위해선

기다릴줄 아는 그런엄마가 되야 할것 같다는 그런 생각을 아주 많이 하게 되었다.

아니 나를 위해서도 그렇다.

아이들안테 스트레스를 주듯 나또한 같이 스트레스를 받기 때문이다.

아이들에게 너무 많은걸 바라지는 않는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