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개와 같은 말
임현 지음 / 현대문학 / 2017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설마 <고두>가 저열한 이야기를 다뤘다는 사실 자체가 김인숙 하성란 같은 이들에게 상찬받는 데 영향을 끼쳤을까? <고두>에 대한 상찬이 한국사회의 악몽 같다면, 저열한 이야기를 다룬 다른 작가들은 놔두고 왜 굳이 임현의 <고두>를, 젊은작가상 심사위원들이 상찬했는지를 따지는 게 순서 아닐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