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다와 내 동생 비룡소 창작 그림책 46
선현경 글.그림 / 비룡소 / 2013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판다와 내동생' 은 초등 저학년 필독서인 '이모의 결혼식'의 작가 선현경 작가의 세번째 그림책이에요.
새로태어난 사촌 동생과 삼촌이 살고 있는 마을에 살고 있는 판다를 보러 중국에 간 아이의
중국 여행기 동화책이에요.
이책은 만화가 남편 이우일씨와 딸과 자주 여행을 떠나는 작가의 여행에서의 소소한 에피소드를
아이들의 시선으로 그려냈으며, 실제로 중국 청두에 사는 외삼촌을 만나러 간 딸의 경험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책이예요.
책속 이야기를 보다보면 밝고 톡톡 튀는 아이의 생각과 느낌 심리표현까지 생생하게 담아두었어요.
책속에서는 중국의 거리와 풍경, 생소한 글자와 중국풍경을 살펴 볼 수있게 되어있어요.

 

 

9월 2일 우리 아이들에게도 사촌 동생이 태어났어요.

신생아를 처음 보는 아이들이라 그런지 완전 신기해하며, 자신의 손과 사촌동생의 손을 대어보고,

자신의 발보다 더 작다며 키득키득 웃기도 하고...

잠깐 봤는데도 사촌동생이 보고 싶다고 이야기 하더라구요.

동생이 생기면 관심이 동생에게 가기때문에 샘이 날 수도 있을텐데,

다커서 그런지 샘도 안내고 동생을 많이 이뻐하네요.

 

'판다와 내동생' 책을 보며, 나도 얼마전에 동생을 만나고 왔다는 이야기를 하며...

중국까지 가서 동생을 보는 주인공, 판다곰을 보러간 주인공을 살짝 부러워하네요.

아이들이 읽는 동화책이지만, 이책에서는 중국 문화를 페이지 곳곳에서 살펴 볼 수있었어요.

삼일동안 타고가는 기차 만처이야기를 들으며, 외할머니댁까지 4시간 기차타고 가는것도

힘든데, 3일동안 어떻게 기차를 타고 갈수있지~~? 라고 이야기하네요.

그래서 세계지도를 보며 중국은 땅이 넓어서 여기저기 가려면 거리가 꽤 오래 걸린다는 이야기를 해주었네요.

재미있는 동화와 중국문화까지 접할 수있는 '판다와 내동생'책 재미있게 봤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