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질꼬질 우리 몸의 비밀 - 늘 궁금했지만 부끄러워 물어볼 수 없었던 우리 몸의 모든 것!
폴 메이슨 지음, 마이크 고든 그림, 신명규 옮김 / 종이책 / 2013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콧물이 나면 손으로 쓰윽 닦고 음식 집어먹는 아이들.

초콜릿, 사탕 먹고 이닦는거 싫어하는 아이들...

식당가면 답답하다며 양말을 벗고 발을 만지작 만지작 거리는 아이들.

 

휴지로 코 닦아야지, 밥먹을때는 발 만지는거 아니야, 단음식 먹고나면 이닦아야지.

아무리 잔소리해도 엄마가 하는 잔소리는 들리지 않는 아이들에게

뭔가 경고성 메세지를 보여주고 싶었어요.

 

그때 만난 책이 <종이책 - 꼬질꼬질 우리 몸의 비밀> 책이였답니다.

 

 

 

열심히 뛰어놀고 난뒤 몇시간이 지나면 머리가 번들번들해지지요.
머리에 잔뜩 기름이 끼는 것은 두피 때문이예요. 유지방는 주로 사춘기 청소년들에게
영향을 줘서 두피를 기름지게 만든답니다.
생머리를 한 사람들이 머리에 기름이 번들거려서 고생해요.
기름은 생머리에서 더 잘 생기기 때문이에요. 곱슬머리는 생머리보다 건조해서 기름기를 막아내기 아주 좋아요.

머릿기름을 줄이는 방법으로는 저 자극 샴푸로 매일 아침 머리를 감고,
헤어젤 같은 스타일링 제품은 되도록 사용하지 않는게 좋아요.
또 머리에 기름이 많다면 머리카락을 가지고 놀지 마세요.
머리카락을 자주 만지게 되면 두피에 기름이 더 많이 생긴답니다.

 

감기에 걸리면 계속해서 콧물이 만들어져 코가 빨갛게 붓고 염증이 생겨요.
코는 최선을 다해 딱딱한 콧물 코팅을 만들어 코를 보호한답니다.
먼지나 모래, 세균, 꽃가루 같은 것들로 부터 폐를 보호하는것이 콧물의 역할이에요.
우리가 이런 이물질을 들이마시면 심각한 반응이 오거나 감염을 일으킬 수 있고,
심하면 깨끗한 폐를 망가뜨릴 수있어요.

콧물이 흐르는 것을 막는 가장 좋은 방법은 감기에 걸리지 않는 거예요.
감기에 걸리지 않게 하기 위해서는 추운 날씨에는 코와 목을 따뜻하게 해주고,
감기에 걸린 사람과 너무 가까이 하지 마세요.
감기에 걸리면 물을 많이 마시고, 잘 먹고, 풀 쉬는 것이 좋아요.
빨리 대처할수록 감기도 빨리 낫게 된답니다
.

 

책 표지에 있는 아이의 모습의 어쩜 우리 아이들의 모습과 똑같은지..

이책을 보면 엄마의 잔소리가 먹힐까 해서 보여주었답니다.

 

또 우리몸에 대해 궁금해 했던 내용들이 담겨있어 아이들에게 새로운 정보를 심어줄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꼬질꼬질 우리 몸의 비밀"을 통해 우리 몸 각각의 역할들과 우리 몸이 건강해지도록 하려면

어떻게 해야하는지 알게되었어요.

 

무심코 행동했던 아이들에게 건강을 지키기 위해 꼭 알아야할 내용을 알려주는 꼬질꼬질한 이야기들.
우리 몸에서 일어나는 지저분한 일들 방귀 여드름, 똥, 코딱지 등이 생기는 이유를 재미있게 설명해주고, 우리 몸의 비밀을 하나씩 알아가면서 아이들 스스로 건강 상식을 배우게 되네요.

 

평소에 아무렇지도 않게 했던 습관들이 얼마나 안좋은지, 올바른 습관에 대해서도 알려주고,
지금 습관을 고치지 않는다면 건강에 해로울 수 있다는것을 재미있는 상황과 삽화로 설명해주니 아주 머리 쏙쏙 박히는 것 같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