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셀름 그륀 신부의 어린왕자
안셀름 그륀 지음, 이선 옮김 / 영림카디널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마음에서 울리는 행복의 소리

 

안셀름 그륀 신부의 어린왕자」 영림카디널

 

 

 

 

 

 

나라와 종교의 경계를 뛰어너멍 수많은 독자들의 영혼에 깊이 울림을

주고 있는 우리 시대 최고의 영성 작가, 안셀름 그륀

 

안셀름 그륀 신부가 앙투안 드 생택쥐페리의 「어린왕자」에서 우리 인생사에

귀감이 될 글들을 골라내고 거기에다 생각의 힘을 담아 새로운

'어린왕자 이야기'를 들려주고 있습니다.

 

안셀름 그륀 신부는 "오직 마음으로 봐야 제대로 볼 수 있는 거야" 라는

어린왕자의 격언에 충실해 엄선한 글들에 자신의 생각을 정성스럽게 붙였으며,

어린 아이들이 현명한 철학자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제발.... 나에게 양 한마리를 그려줘!"


나는 비행기 엔진을 서둘러 고쳐야 했기 때문에 마음이 급했다.

그래서 나는 다음처럼 그림을 끼적거려놓고는 한마디를 건넸다.


"이것은 양의 상자야. 네가 원하는 양은 이 상자 속에 있어."


아주 놀랍게도, 내 어린 미술 비평가의 얼굴이 환해졌다.

그리고 그는 이렇게 말했다. '이것이 바로 내가 원했던 거야.

아저씨는 이 양이 풀을 많으 먹을거라고 생각해?"

/

/

/

비행사는 어린왕자에게 매혹당합니다. 어린 왕자는 그를 인간적인

삶의 신비로, 그리고 신뢰와 사랑의 신비로 인도합니다.

어린왕자는 산전수전을 다 겪은 비행사의 스승 노릇을 합니다.

비행사 또한 어린 왕자가 전하는 새로운 시선을 받아들일

마음의 준비를 합니다.

 

 

 

​"어떤 사람이 수만 개의 별들 중에 유일하게 존재하는 단 하나의 꽃을

사랑한다면 별을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행복할 거야.

그는 스스로에게 이렇게 말을 하겠지.

'저 곳 어딘가에 나의 꽃이 있다....' 그러나 양이 꽃을 먹어버린다면

그 사람에겐 모든 별들이 갑자가 사라지는 것이나 마찬가지야.

그런데 이것이 어떻게 중요하지 않단 말이야.?"


어린 왕자는 더 이상 말을 잇지 못하고 갑자기 흐느껴 울었다.

/

/

/

어린 왕자는 우리의 삶에서 중요한 것이 무엇인지를 스스로에게 물을 것을

요구합니다. 내 마음은 어디에 있는지요? 나는 무엇을 위해모든 것을 세상에

내어주고자합니까? 어린 왕자의 삶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사랑입니다.

그렇다면 나에게 사랑은 얼마나 중요합니까? 그 사랑은 또한 어떤 것입니까?

어떤 한 사람만을 위한 사랑입니까?

 

 

 

​어린 왕자는 고백했다.


"그땐 아무것도 이해하지 못했어. 꽃이 하는 말을 듣고 판단할 게 아니라

꽃이 하는 행동을 보고 판단했어야 했지. 꽃은 향기로 나를 가득 채웠고

나를 밝게 비춰줬어. 내가 도망치지 말았어야 했는데....

그 가련한 잔꾀 뒤에 숨어 있는 사랑을 알아차렸어야 했는데...

꽃의 말들은 정말 모순이었어! 하지만 나는 너무 어려서 꽃을 사랑할 줄 몰랐던 거지."

 

 

 

 

 

사랑은 우리를 매혹시킵니다. 그러나 사랑은 상처를 주기도 합니다.

어린 왕자는 사랑을 하는 방식에서 갈구하는 마음을 발견 할 수 있음을

우리에게 가르쳐줍니다. 웅리는 사랑하는 사람의 행동을 접하다 보면

때때로 "저 사람은 내 사람일 수밖에 없다"는 투의 자만심을 빠지고 그로 인해

편치 않은 상황에 직면하곤 합니다.  그래서 사랑하는 사람이 무언가를 요구하면

종종 화가 날 때가 있습니다. 그렇지만 우리는 행동의 이면을 볼 수 있어야합니다.

그 행동 속에서 사랑하는 사람이 내게 사랑을 갈망하고 잇음을 깨닫게 되기 때문입니다.




 

 

 

 

 

"아주 중요한 것은 눈에 보이지 않아." 어린 왕자는 여우의 말에

머리를 담아두려고 따라 했다.


"사람들은 이 진리를 잊어버렸어." 여우가 말했다.

"하지만 너는 결코 잊지 않았으면 해. 네가 길들인 것은

영원히 책임을 져야 하지. 너는 네 장미꽃을 영원히 책임져야 해..."


"나는 내 장미꽃을 영원히 책임져야 해..." 어린 왕자는

여우의 말을 머릿속에 담기 위해 따라했다.


/

/

/

본질적인 것은 눈에 보이지 않습니다. 우리의 눈이 마음과 이어져야

비로소 실감할 수 있습니다. 생텍쥐페리에게 본질적인 것은 사랑입니다.

사랑은 마음이 통해 사람을 가치 있게 만드는 것입니다.

 

사랑은 가슴에서 우러나와야 한다고 하지만 표현하는 것 또한 중요합니다.

표현이란 사랑의 감정을 나타내는 하나의 격식입니다. 격식 역시 절차처럼

사랑을 더욱 돈독하게 합니다. 우리가 이런 절차나 격식 없이 사랑을

하다 보면 그 사랑은 쉽게 사라질 수 있습니다. 사랑은 표현해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사랑의 감도는 날로 떨어지게 마련입니다.

 

 

 

어린왕자가 세상을 바라보는 방식은 참으로 신선하며

어린왕자는 모든 것을 아이의 눈으로 보며 물음을 던지고,

무엇보다도 사물을 마음으로 바라보게 합니다.

 

 

이 책은 우리에게 도덕적으로 살라고 하지 않으며,

무엇을 해야하는지가 아니라 우리가 어떤 존재인지를 알려주고 있습니다.

존재로부터 당위가 나온다는 철칙에 충실하고 있으며,

어린왕자의 말 한마디 한마디에 인간적이고 주체적으로

살아가는 지혜를 우리에게 전해주고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