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 마이 퓨처 블루픽션 (비룡소 청소년 문학선) 53
양호문 지음 / 비룡소 / 2011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청소년을 주인공으로 내세워 부조리한 세상, 똥같은 어른들에게 강펀치를 날리는 글솜씨가 아주 일품이다. '나는 이래도 산다'라는 메시지가 오랫동안 가슴을 울린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전출처 : 은희맘님의 "혹독한 사회 적응기"

은희맘님 리뷰에 전적으로 동감해요. 저는 등장인물들이 다 개성적이지만 누구보다 육법대사의 언행이 오래오래 기억에 남아요. 말투하며 행동이 어쩜 그리 우스으면서도 우리 사회의 아픈 곳을 콕콕 찌르는지, 양호문 작가의 풍자 해학에 저 아주 반했어요. ㅎㅎㅎ --세상에는 많은 싸움이 있는데 정정당당한 싸움은 드물거든! 힘 있는 자들이 저희한테 유리하게 규칙을 바꾸거나 억지 편법을 쓰지! -육법대사. ㅋㅋㅋ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