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10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Oxford Bookworms Library: Level 6:: Tess of the d'Urbervilles (Paperback, New Art Work)
Hardy, Thomas / Oxford University Press / 2016년 6월
9,000원 → 7,200원(20%할인) / 마일리지 36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20년 04월 01일에 저장

Oxford Bookworms Library: Level 5:: The Merchant of Venice (Paperback)
William Shakespeare / Oxford University Press / 2016년 3월
9,000원 → 7,200원(20%할인) / 마일리지 36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20년 04월 01일에 저장

Oxford Bookworms Library: Level 6:: Jane Eyre (Paperback)
Bronte, Charlotte / Oxford University Press / 2016년 3월
9,000원 → 7,200원(20%할인) / 마일리지 36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20년 04월 01일에 저장

Macmillan Readers Dracula Intermediate Reader Without CD (Paperback)
브램 스토커 지음 / Macmillan / 2005년 1월
7,000원 → 6,300원(10%할인) / 마일리지 32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6월 9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20년 04월 01일에 저장



10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7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설득의 심리학 1 (리커버 에디션)- 사람의 마음을 사로잡는 6가지 불변의 법칙
로버트 치알디니 지음, 황혜숙 옮김 / 21세기북스 / 2019년 2월
18,000원 → 16,200원(10%할인) / 마일리지 90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20년 04월 01일에 저장

페다고지- 50주년 기념판
파울루 프레이리 지음, 남경태 옮김 / 그린비 / 2018년 9월
15,000원 → 14,250원(5%할인) / 마일리지 450원(3%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20년 04월 01일에 저장

자유론
존 스튜어트 밀 지음, 서병훈 옮김 / 책세상 / 2018년 3월
8,900원 → 8,010원(10%할인) / 마일리지 44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20년 04월 01일에 저장

정치의 도덕적 기초
이안 샤피로 지음, 노승영 옮김 / 문학동네 / 2017년 2월
15,000원 → 13,500원(10%할인) / 마일리지 75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내일 수령" 가능
2020년 04월 01일에 저장



7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카프카와 카뮈의 작품들을 보면 공통점이 하나 있다. 작품의 시작부터 주인공을 도무지 납득하기 어려운 상황에 던져놓고 누구도(심지어 작가조차도) 이에 대해 설명을 해주지 않는다는 것이다. "변신"의 주인공 그레고르 잠자는 "어느 날 아침 불안한 꿈에서 깨어났을 때" 자신이 흉측한 벌레로 변해 있음을 발견한다. "소송"의 주인공 요제프 K 역시 "나쁜 짓을 하지 않았는데도 어느 날 아침 체포"당한다. 체포하러 온 사내들에게 이유를 묻지만, 그저 "때가 되면 다 알게 될 거"라는 말뿐이다. "페스트"는 또 어떠한가. 건물 안에서 갑자기 죽은 쥐가 한 마리 발견되더니, 이윽고 삽시간에 전염병이 오랑 시를 덮쳐 사람들을 죽음의 공포 속으로 몰아넣는다.

문학작품은 아니지만, 90년대 일본 애니메이션을 대표하는 작품 중 하나인 "에반게리온"에서도 상황은 유사하다. 14살인 주인공 신지는 몇년 동안 보지도 못했던 아버지에게서 갑자기 부름을 받고는, 생전 처음 보는 로봇을 조종해서 적 사도를 무찌르라는 명령을 받는다. 사도가 무엇인지, 왜 하필 본인이 해야 하는지에 관한 설명이나 설득 따윈 없다. 그저 로봇에 올라타야 한다는 강압적인 지시만 있을 뿐.

여기서 주목해야 할 것은 부조리한 현실 자체보다는 이를 대하는 주인공들의 태도이다. 카프카의 작품 속 주인공들은 굴욕적인 죽음을 맞기는 했지만, 죽는 순간까지 주어진 상황을 벗어나기 위해 안간힘을 쓴다. 요제프 K가 마지막 순간 내뱉은 말("개 같다!")은 그의 반항심이 집약된 표현이다. 카뮈의 주인공들은 보다 적극적으로 반항한다. 페스트라는 절대적인 죽음의 공포와 위기 속에서도 "신을 믿지 않고 온 힘을 다해 죽음과 싸움"으로써 신이 침묵하고 있는 세상에서 성자가 되고자 한다. "에반게리온"의 신지의 경우 처음에는 타인과의 접촉을 두려워하고 세상 밖으로 나가길 꺼리는 수동적인 존재였지만, 종국에는 자신을 온전히 이해하기 위해서 타인과 관계를 맺고 살아가는 것이 필요함을 깨닫고 스스로를 가둬두었던 알을 깨고 나오는 인물로 성장하게 된다.

요는 이렇다. 인생이라는 고통의 늪에서 어떻게든 발을 빼고 싶은 마음이 들지언정, 이를 회피(여기에는 자살도 포함된다)하는 것이 능사는 아니며, 주어진 운명, 실존을 직시하고 자기 앞에 놓인 길을 그저 묵묵히 걸어가는 것, 자꾸 안으로 숨으려 하지 말고 세상 밖으로 나와 운명과 맞서 싸우는 것, 그것이 이 부조리한 세상에 가운데 손가락을 날리는 유일한 방법이라는 것이다. 다시 말하면 "살아내라"는 것('살아라'와는 다르다), 그것이 위 작품들이 한결같이 전하는 메시지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푸코의 진자 (리커버 에디션)
움베르토 에코 지음, 이윤기 옮김 / 열린책들 / 2018년 12월
평점 :
품절


책도 장식품이 되어버린 시대..
조금 씁쓸한 마음이 드는 건 어쩔 수 없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철학은 어떻게 삶의 무기가 되는가 - 불확실한 삶을 돌파하는 50가지 생각 도구
야마구치 슈 지음, 김윤경 옮김 / 다산초당(다산북스) / 2019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철학적 사고법이란 이런 얇은 개론서로 길러지는 게 아니다. 저자가 철학을 삶의 무기로 쓸 수 있었던 것도 철학 개론서를 읽어서가 아니라 개론서를 쓸 수 있을 만큼 철학 공부를 깊게 했기 때문이다. 관심이 가서 서점서 훑어봤지만, 끝내 집지 않은 이유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9-02-07 10:19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9-02-07 15:17   URL
비밀 댓글입니다.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