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완벽하게 사랑하는 너에게 : 뻔하지만 이 말밖엔
그림에다 지음 / 위즈덤하우스 / 2018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내가 맨 처음 육아를 시작할때,
주변엔 선배맘이 없다보니,
혼자서 인터넷으로 찾아보고
질문했던 경험이 참 많았다.

기저귀부터 아이로션, 바디워시, 물티슈, 분유
옷감의 소재는 어떤걸 써야하는지 등등..

그렇게 나는 엄마로서의 첫 발을 내딛는 순간을 맞이하였다.
아이의 똥을 보면서 황금변이 아니면,
똥을 분석하고 관찰하면서 나를 탓한 시간도 기억난다.
변 색깔이 왜 황금이 아니지?
분유가 잘못 된건가..
지금 생각하면 총 6번의 분유를 바꾸면서
마지막에 정착한 분유!!
마트에서 장을 보면서 지금은 웃으며 말을 한다.

[ 마지막에 이 분유 먹고서 황금똥을 쌌는데 ㅎㅎ ]

초보엄마, 아빠라면 누구나 공감할만한
이야기를 담아내었는데 , 아직 미취학 아이를
키우는분들이라면 현재의 상황에 공감하면서
앞으로는 어떤일이 일어날지에 대해 미래를
엿보는 책이기도 하다.
물론 나는 0세부터 7세까지의 소중한 추억을 꺼내보는
좋은시간을 갖게 된 의미라 그런지, 사진첩을 보면서
어느새 이렇게 컸을까 하는 생각이 들며,
아쉬우면서도 섭섭한 마음이 드는건 어쩔 수 없다.

육아 에세이 덕분에 지금 이 순간들이
나에게 너무 소중하다는걸 알았다.
아빠의 시선으로 바라본 아내의 모습,
육아 아빠들의 지침서였으면 좋겠다 싶을 정도로
공감 100만배는 주고 싶다.


본문中
돌아갈 수 없는 시간

머지않아 머리도 스스로 감을 테고,
스스로 할 수 있는 일이 많아진다는 게
못내 반갑지만은 않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신비아파트 고스트볼 더블X 수상한 의뢰 : 맞춤법! 최후의 대결 신비한 어휘력 학습 만화 8
이수겸 지음, 이준희 그림, 방민희 감수 / 위즈덤하우스 / 2021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학교에서 아침에 독서시간이 있는데, 원하는 책을 가져와서 읽어도 된다고 해서

신비아파트 책을 챙겨갈 정도로 아이가 너무 좋아하는 학습만화책이다.

초등국어에 있어서 가장 걱정스러운 부분이 맞춤법아 아닐 수 없는데,

만화로만 보았던 신비아파트를 책을 통해서 만나니까 너무 좋아하고 재밌게 읽는다.

책을 받자마자 바로 자리잡고 앉아서 끝까지 정독해서 봤는데,

이렇게 집중력이 좋았단 말인가,

한번만 보고 끝나지 않고, 여러번 계속적으로 반복해서 읽는데

볼때마다 재밌다고 말해주는데, 만족도 1000% 인거 같다.

교과서 연계로 배울 수 있는 어휘력들도 많고,

일상 생활속에서 자주 접하는 헷갈리는 단어들도 정확하게 짚고 넘어갈 수 있었다.

신비한 어휘력 학습만화는 8권으로 된 시리즈로

#신비아파트 고스트볼 더블X 수상한 의뢰_맞춤법! 부터

고사성어, 속담, 관용구까지 있다보니

조만간 시리즈로 엮어서 아들램 선물로 줘야겠다 ㅎㅎ

맨 뒷부분에는 카드놀이를 할 수 있는데,

맞춤법에 관한 카드놀이라 전혀 지루하지 않고,

저녁만 되면 별을 누가 가장 많이 모았나 대결하는데

정확한 맞춤법을 선택해야지 상대편 카드를 획득하기에

게임을 통해서 제대로 된 맞춤법도 확실하게 익혔다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옥으로 가기 전에 황선미 선생님이 들려주는 관계 이야기
황선미 지음, 천루 그림, 이보연 상담 / 위즈덤하우스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의 주인공인 장루이는 사립 학교 전학을 앞두고

엄마와의 신경전을 벌이는데, 임시 학교에서 다시 사립학교로

가는 그 과정에서 엄마와의 충돌, 친구들과의 관계를 그린 이야기이다.

부모와 자식 사이는 사랑과 미움이 교차한다고 하는데,

사춘기가 되면 신체적인 변화와 함께 생각과 감정에도

큰 변화가 일어나는데, 부모와 자식 관계에서의 갈등은

괴롭고 위험하지만 아이의 입장에서, 부모의 입장에서

한번쯤 왜 그랬을까? 왜 그래야만 했을까? 라는 질문의

대한 답을 얻을 수 있는 책이 아닐까 싶다.

지옥으로 가기 전에 책을 다 읽고 나서

요새는 아이와 자주 대화하려고 열심히 노력하고 있는데,

학교에 입학한 이후로 많이 피곤하고, 지쳐있는 아이에게

끊임없이 대화를 시도하고, 학교에서의 일들이 너무 궁금한건

어찌보면 당연하겠지만, 대화를 통해서 아이의 생각을 들여다보면서

지금 내가 하는 행동들이 아이에게는 부담이 되지 않은지,

현재 내 아이가 가장 힘들어하고 있는건 무엇인지에 대해

알 수 있는게 바로 대화가 아닌가 싶다.

엄마는 나를 너무 모른다!

억지로, 강압적으로, 의무적으로가 아니라

하고 싶어서, 관심 있어서, 재밌으니까! 로 바꿔주기 위해

서로가 대화를 통해서 맞춰나가면 되지 않을까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핀란드 2학년 수학 교과서 2-1 - 전3권 마음이음 핀란드 수학 교과서
마아리트 포슈박 외 지음, 마이사 라야마키-쿠코넨 그림, 이경희 옮김 / 마음이음 / 2020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핀란드 교육법에 대해서는 제가 너무나도

아이에게 알려주고 싶을만큼 좋다는거,

누구보다 잘 알고 있거든요.

그래서 그 나라의 교육방식과 함께

수업 교재들도 하나둘씩 궁금해지기 시작했어요.

아무래도 올해 아이가 초등학교에 입학하다보니

이제는 학부모로서 더 발벗고 나서서,

우리 아이에게 도움이 되는 교재라면

꼭 만나게 해주고 싶었거든요.


이웃 나라인 스웨덴에서도

핀란드 수학의 우수성을 알고서 따로 번역해

교과서로도 활용하고 있다는걸 들었을때,

최신 핀란드 국립교육과정을 반영한 교재를 살펴보니

느낀점이 참 알차게 구성이 되었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핀란드수학 교과서는 전 3권으로

세트로 되어 있는데,

저희때만 해도 수학은 암기, 공식을

무조건 외우고 대입을 시켜야지만

풀 수 있는 과목 중 하나였어요.

 

지금은 시대도 많이 바뀌고,

저희때와는 다르게

수학과 연계해서 컴퓨팅 사고와

문제 해결력을 키워줄 수 있게 이어져 나갔고, 단순한 반복적인 연산 문제가 아니라

응용과 심화, 사고력, 서술형 까지

다양한 문제들이 핀란드 수학교과서에

들어 있다고 생각하시면 되세요.

 

2학년 수학 교과서를 잠시 살펴보니까

덧셈과 뺄셈, 십진법,

두 자리 수의 덧셈,뺄셈으로 되어 있는데

특히 놀이수학과 탐구과제가 있다는 점에서

흥미가 가더라고요.

단순한 문제집으로 되어 있지 않고,

수학을 통해서 놀이 형식의

수 개념을 이해 시키고,

수학적 이야기를 풍부한 그림을 통해서

수학 학습에 더 재미를 붙일 수 있게끔

특별하게 나왔어요.


최근에 코로나로 인해서 학교 수업도 일정하지 않고,

학습 진도에 많은 영향을 끼치고 있다보니

많이들 집에서 홈스쿨링을 통해서

부족한점을 메꿔주시는데

홈스쿨링도 이제는 선택이 아닌 필수 인거 같아요.


물론 우리 나라의 참고서나

교과서의 내용과 비슷하긴 하지만

핀란드 수학만의 장점인 쉽고 재미있게

풀어내는 부분들이 있다보니

아이가 흥미를 가지고 집중하면서

문제를 풀더라고요.

옆에서 지켜보면서도 느낀게 있다면

수학 문제집인데도 자기 주도학습이

되니까 신기했어요.
원래는 하루에 1장씩만 부담없이 할까 했는데,

3장까지 끄떡없다면서

문제들을 술술 풀어나갔어요.

수학이 처음인 아이라면 개념을 익히기에

손색없는 교재가 아닐까 싶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기적의 독서 논술 P단계 세트 - 전2권 기적의 독서 논술 (개정판)
기적학습연구소 지음 / 길벗스쿨 / 2020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논술이 마냥 어렵다고만 생각했지만 예비초등학생들이 논술에 대해 접하기 쉽게 만들어져서, 하루아침에 논술이 완성이 되지 않듯, 꾸준하게 천천히 진행하다보면 논술에 대한 자신감이 쑥쑥 오를것 같아요.
가이드북을 통해서 나아가는 방향을 제시해주는게 홈스쿨링으로 딱이겠다 싶어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