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1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책을 버리고 거리로 나가자
데라야마 슈지 지음, 김성기 옮김 / 이마고 / 2005년 8월
12,000원 → 10,800원(10%할인) / 마일리지 600원(5% 적립)
2016년 07월 11일에 저장
절판


1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2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스트로베리 숏케이크 Strawberry Shortcakes- 합본형 애장판
나나난 키리코 지음 / 조은세상(북두) / 2008년 4월
8,000원 → 7,200원(10%할인) / 마일리지 400원(5% 적립)
2016년 07월 08일에 저장
품절
캔디의 색은 빨강
나나난 키리코 지음 / 조은세상(북두) / 2008년 12월
5,000원 → 4,500원(10%할인) / 마일리지 25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8월 20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16년 07월 08일에 저장



2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58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The Miraculous Journey of Edward Tulane (Paperback, 미국판)
케이트 디카밀로 / Candlewick Pr / 2015년 12월
9,500원 → 5,700원(40%할인) / 마일리지 60원(1% 적립)
*지금 주문하면 "8월 14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16년 07월 08일에 저장

[중고] The Miraculous Journey of Edward Tulane (Paperback)
Candlewick Pr / 2009년 7월
8,300원 → 3,500원(58%할인) / 마일리지 0원(0% 적립)
판매자 : 페퍼민트
출고예상시간 : 통상 24시간 이내
2016년 07월 08일에 저장
판매완료
[중고] Number the Stars (Paperback, 미국판)
Sandpiper / 2011년 5월
9,500원 → 3,300원(65%할인) / 마일리지 0원(0% 적립)
판매자 : 페퍼민트
출고예상시간 : 통상 24시간 이내
2016년 07월 08일에 저장
판매완료
[중고] Newbery Study Guide: Sounder (Workbook)- On the Mark - Newbery Winner
월리엄 암스트롱 지음 / 에듀카코리아 / 2008년 2월
7,000원 → 500원(93%할인) / 마일리지 0원(0% 적립)
2016년 07월 08일에 저장
판매완료


58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13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혈기린외전 3- 협객불기의
좌백 지음 / 시공사 / 2003년 6월
13,000원 → 11,700원(10%할인) / 마일리지 650원(5% 적립)
2014년 10월 23일에 저장
품절
무림사계 1
한상운 지음 / 로크미디어 / 2007년 8월
8,000원 → 7,200원(10%할인) / 마일리지 400원(5% 적립)
2014년 10월 23일에 저장
품절
무림사계 4
한상운 지음 / 로크미디어 / 2007년 11월
8,000원 → 7,200원(10%할인) / 마일리지 400원(5% 적립)
2014년 10월 23일에 저장
품절
무림사계 6- 완결
한상운 지음 / 로크미디어 / 2008년 4월
8,000원 → 7,200원(10%할인) / 마일리지 400원(5% 적립)
2014년 10월 23일에 저장
절판


13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소설 주목 신간 작성 후 본 글에 먼댓글 남겨 주세요.

'몰타의 매'의 작가 대실 해밋의 작품집이 나왔다. 대실 해밋은 하드보일드 추리소설의 효시이자 미스터리 문학 최초로 문학성을 추구한 중간문학의 신기원이기도 하다. 하드보일드란 '비정, 냉혹'이란 뜻의 문학적 개념으로서 작가의 감성적, 도덕적 판단을 전면적으로 거부한 자연주의적 사실 묘사를 가리키는 말이다.

보잘것없는 한 늙은 어부의 평범한 고기잡이 행위를 운명에 맞서는 인간 영혼의 위대한 투쟁으로 승화시킨 헤밍웨이의 문학적 필살기가 바로 하드보일드이다. 섣부른 감정의 개입 없이 다큐처럼 간결하고 묵직하게 그려낸 한 노인의 조용한 투쟁이 역설적으로 그 어떤 흥분된 절규로도 전달할 수 없는 무게를 지닌 인간 영혼의 참모습을 보여준 것이다. 세상에 다시 없는 아름답고 순수한 사랑의 이야기인 황순원의 '소나기'를 다시 한 번 읽어보라. 놀랍게도 거기에는 그 어떤 미묘한 내면의 떨림도 고조된 감정의 토로도 없다. "소년은 그 자리에 앉았다. 그리고 건너편의 소녀를 쳐다보았다."처럼 단지 아주 짧고 건조한 행동과 사건의 묘사만이 있을 뿐이다. 그리고 작가가 말하지 않은 모든 영혼의 울림과 감정의 떨림은 독자의 내면에서부터 독자 스스로에 의해 생성되는 것이다. 즉 작품의 절반은 독자가 쓰게 되는 것이다. '소나기'가 주는 무한한 감동의 요체는 바로 여기에 있는 것이다.

가장 비극적인 사건의 현장과 참을 수 없는 인간의 탐욕과 나약을 지극히 건조한 카메라의 눈으로 묘사한 하드보일드 추리소설이 빛나는 문학적 성취를 달성한 이유 역시 바로 여기에 있는 것이다. 작가에 의해 말해지지 않은 불안하고 흔들리는 인간의 내면은 독자 스스로에 의해 그려지게 된다. 이것은 루팡이나 홈즈가 보여주는 현란한 요설과는 분명히 구별되는 것이다. 독자는 이제 작가나 탐정의 가르침에 의해 깨달음을 얻게 되는 초등학생과도 같은 수동적 존재에서 벗어나, 스스로 작품의 완성에 참여하고 스스로 인간의 실존적 내면을 읽어내는 성숙한 어른과 같은 능동적 존재로 발전하게 되는 것이다. 더욱이 해밋의 작품들은 미국 역사상 가장 드라라틱한 시대였던 금주법 시대를 배경으로 하고 있다. 생각만 해도 흥분되지 않는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