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기억 못하겠지만
후지마루 지음, 김은모 옮김 / arte(아르테) / 2019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내 취향은 아니네. 이런 사신의 세계관도 잘 이해 못하겠고 뭔가 딱 들어맞는 느낌도 없고 그냥 어영부영 한 소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만약 비포유가 너무 좋았다면 윌보다 루이자가 너무 좋았다면 이 책은 읽지 말기를
당신 입에 고구마를 꾸역꾸역 처넣는 루이자를 만나게 될테니
이런 신드롬을 뭐라고 해야 할까 값싼 동정심과 오지랍에 자기 인생을 시궁창에 쳐넣을 일만 호시탐탐 노리며 나는 옳은 일을 하는거야 하는 사람들
루저야 루이자 선택을 할때 망칠까봐 안좋은 걸 일부러 선택하고 이유를 주위사람 때문이라고 불여버리는 그런 사람. 샘이 너무 불쌍해


댓글(2)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19-04-19 15:1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으악. 얼마나 고구마인거지...하면서 어쩐지 더 읽어보고 싶은 건 왜때문일까요... ㅠㅠ

julie720919 2019-04-20 23:0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좋아하시는 분들도 많아요.저는 마지막에야 용기내는 루이자가 너무 답답해서요. 왜 다른 사람때문에 내가 발전할 수 있는 기회를 그렇게 쉽게 포기하는거죠?번번히~~
 
속죄
이언 매큐언 지음, 한정아 옮김 / 문학동네 / 2003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문장이 세밀하고 아름답지만 너무 자세하고 길어서 지겹다
2. 내용이 고구마 100개 입에다 쑤셔밖은ㅈ내용이다. 나처럼 성격 급하고 다혈질은 돌아버릴거다
3.끝까지 브리오니는 비겁했다.
맘이 너무 아파서 찹찹해지는 책.차라리 시작을 말것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애널리스트
존 카첸바크 지음, 나선숙 옮김 / 북스캔(대교북스캔) / 2007년 5월
평점 :
절판


꽤 재미있는 책인데 그냥 줄거리만 핱아먹은 기분이다.두꺼운 책이지만 다시 아주 상세하게 음미해 주겠어.
제목이 애널리스트여서 나는 무슨 재무 관련 책인줄 알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하이 크라임스
조지프 파인더 지음, 이창식 옮김 / 열린책들 / 2004년 10월
평점 :
절판


10년 전쯤 읽었더라면 별 다섯개를 주었을거다. 작은 활자 이제는 익숙한 반전이지만 옛날 작품인데도 몰입감이나 속도감도 매우 좋다. 강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